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14043 댓글 0












2008080849748770.jpg 2008080849748770.jpg(45 KB)



중국 베이징에서 화려한 올림픽 개막식이 열리는 8일은, 기륭전자 비정규직 여성 노동자들이 부당해고에 맞서 ‘직접고용 정규직화’를 요구하며 힘겨운 싸움을 시작한 지 1081일째 되는 날이다. 또 회사 쪽과의 막판 합의가 번복된 데 항의해 단식농성을 시작한 지 59일째 되는 날이다.

민주노총 금속노조 기륭전자 노사는 지난 5일에 이어 7일 오후 3시께 서울관악지청에서 교섭을 열었으나 입장 차이를 좁히지 못했다. ‘회사가 불법 파견한 책임을 져야 한다’는 노조의 요구에 대해 이날도 회사는 ‘자회사 고용 등 법적 책임을 질 수는 없다’는 입장을 고수했다.

지난 6월 7일 어렵사리 이루어진 단체교섭에서 회사 대표이사는 ‘자회사에서 1년간 교육 후 정규직 채용’을 제안했고, 노동자들은 이를 받아들였다. 그런데 바로 그 다음날, 회사 중간관리자들이 반대한다는 이유로 합의는 없었던 일이 되고 말았다.

회사 쪽은 ‘한국에서 더 공장을 가동하지 않고 중국에서 가동하기 때문에, 기륭전자로의 정규직화는 불가능하다’고 주장한다. 지난달 23일엔 한나라당이 나서 중재안을 내놓기도 했다. 그러나 그 내용을 보면 설립 주체와 운영 주체, 사업 내용조차 불분명한 신설 회사에서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고용을 보장하고 1년5개월 뒤 정규직화 여부를 결정한다는 것이어서, 3년 ‘직접고용 정규직화’를 외치며 농성해 온 노동자들로서는 도저히 받아들이기 힘들었다.

기륭전자 비정규노동자들의 단식투쟁 58일째를 맞은 7일, 공공노조를 비롯 민주노총 조합원 60여명은 서울 금천구 가산동 기륭전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단식 60일을 앞두고 죽음의 문턱에 서 있는 기륭전자 비정규 노동자들을 살리려면, 정부와 회사 쪽의 진정성 있는 해결책 제시가 절박한 상황”이라고 호소했다.

단식 중인 김소연 금속노조 기륭전자분회장과 유흥희 조합원은 혈당수치가 크게 떨어지는 등 쇼크가 우려되는 상태다. 이정희 민주노동당 의원과 이영희 민주노총 정치위원장, 이상규 민주노동당 서울시당위원장 등도 이날로 4일째 동조 단식 농성을 이어갔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11 행복을 주는사람 함용덕 2007.12.06 13533
510 주한미군 내보내는 한반도 평화협정 실현 한마당에 초대합니다. 평통사 2009.07.17 13512
509 [보도자료] 노조파괴 하청업체 선정 서울대병원 규탄 기자회견 서울대병원 2015.03.13 13504
508 [펌]단식 67일차...기륭동지 병원으로... 조합원 2008.08.18 13503
507 가짜뉴스는 가라! 진실한 뉴스를 위한 뉴스타파! 뉴스타파 2012.01.20 13492
506 [동영상] 파견노동자의 삶 "언제든지 반품됩니다 노동자 2011.01.31 13486
505 (대덕넷)국과위 위원장에 조합원 2010.10.04 13481
504 (정보) "유류세 대폭인하"를 위한 백만인 사이버서명운동 노동자 2012.03.09 13468
503 (기사스크랩) 대법원, "사내하청 2년이상 일하면 정규직"...업계 비상 노동자 2012.02.23 13450
502 천지성공, 왜 이시대의 화두가 되어야 하는가? 둘리 2009.08.20 13444
501 (스크랩) 한진중, 이번에도 노동자들의 목숨이 필요한가? 노동자 2011.07.18 13442
500 (스크랩) 쌍용차, 자산평가 제각각…결론은 하나같이 '대량 정리해고' 노동자 2012.07.24 13434
499 (펌)선진화 분쇄 하반기 투쟁 동영상 관리자 2009.11.02 13426
498 (기사 스크랩) 용산참사 미신고 집회 해산명령 불응 혐의에 ‘무죄’ 선고 노동자 2013.05.28 13414
497 [민주노총대전본부 임원선거] 출마의 변 - 통합과 단결로 승리의 새 희망을! 구제군 2011.09.29 13395
496 (스크랩)희망버스는 투쟁하는 가족들의 잔칫날입니다 3차희망버스 2011.07.26 13395
495 망향휴게소 노조 투쟁의 진실...(끝까지 읽어주시길) 조합원 2007.11.27 13394
494 (스크랩)청소아줌마·학생 도란도란 카이스트에 ‘밥꽃’이 활짝 노동자 2011.10.14 13390
493 (근조)이소선 어머니 3일 오전 한일병원서 별세 노동자 2011.09.05 13388
492 (스크랩) 법에 따라 정리해고 요건을 강화한 대법판결 당연하다 노동자 2011.06.01 1338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