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삼성반도체 백혈병 피해자 고 박지연씨 마지막 가는 길

 '아가...우리 아가 어디가니...' 지난달 31일 삼성반도체에서 일하다 백혈병을 얻어 사망한 故 박지연씨의 발인식이 2일 오전 서울강남성모병원에서 열렸다. 발인식에 참석한 고인의 할머니 박사금(70)씨가 영정사진을 보며 오열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마지막 길 떠나는 故 박지연씨'
  2일 오전 서울강남성모병원에서 열린 故 박지연씨의 발인식에서 고인의 유해가 장례식장을 빠져나오고 있다. 이명익기자


 '화장터로 떠나는 故 박지연씨'  2일 오전 서울강남성모병원에서 열린 故 박지연씨의 발인식에서 고인의 유해가 장례식장을 빠져나와 성남 영생원으로 향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1인시위 가로막는 경찰' 발인식에 참석했던 반올림 관계자들과 시민단체 회원들이 1인 시위를 위해 삼성 본관으로 이동하려하자 경찰병력이 막아서고 있다. 이명익기자


 '눈물 흘리는 반올림 ' 피켓을 들고 있다는 이유로 병원입구조차 빠져나가지 못하던 반올림 관계자가 결국 울음을 터트리고  있다. 이명익기자


'삼성의 인골탑 앞에 서다' 2일 정오 서울 서초구 서초2가에 위치한 삼성 전자본사 앞에서 한 시민단체 관계자가 故 박지연씨의 명복을 비는 피켓을 들고 1인시위를 하고 있다. 이명익기자


'또 하나의 가족에 대한 배려'  "지연이만 이라도 지나가게 해주세요", "더 이상은 들어올 수 없습니다" 결국 故 박지연씨의 명복을 빌기 위한 1인 시위는 봉쇄되고 말았다.이명익기자


'연행되는 반올림 관계자들 ' 2일 오후 삼성반도체서 일하다 백혈병을 얻어 사망한 故 박지연씨를 기리는 1인 시위를 벌이던 반올림 관계자들과 시민단체 회원들이 불법시위를 이유로 경찰에 강제 연행되고 있다. 이명익 기자


'지연아 미안해... ' 2일 오후 삼성반도체서 일하다 백혈병을 얻어 사망한 故 박지연씨를 기리는 1인 시위를 벌이던 반올림 관계자들과 시민단체 회원들이 불법시위를 이유로 경찰에 강제 연행되고 있다. 이명익 기자
Atachment
첨부 '1'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37 망향휴게소 노조 투쟁의 진실...(끝까지 읽어주시길) 조합원 2007.11.27 12891
536 (스크랩)희망버스는 투쟁하는 가족들의 잔칫날입니다 3차희망버스 2011.07.26 12869
535 (동영상) 배우가 민주노총에 보내는 영상편지 노동자 2011.04.18 12866
534 (스크랩)김진숙이 이깁니다, 희망이 이깁니다 노동자 2011.07.15 12851
533 TV조선의 조작 노동자 2014.08.17 12840
532 기륭노동자들이 죽어가고 있다. 조합원 2008.08.11 12839
531 단상 영진 2008.09.03 12813
530 (스크랩) 쌍용차, 자산평가 제각각…결론은 하나같이 '대량 정리해고' 노동자 2012.07.24 12805
529 (펌) 노동, 우리가 알아야할 것( 하종강 노동과 꿈 대표의 동영상 강연) 노동자 2011.08.03 12774
528 [칼럼] KAIST의 미래는 관리자 2007.11.26 12770
527 [강좌안내] 세계노동자들의 투쟁의 역사! <노동자교육센터> 노동자교육센터 2008.05.21 12761
526 유튜브동영상 노동자 2011.12.29 12752
525 (기사 스크랩) 대법 "방통위, 모든 종편자료 공개하라", 종편 긴장 노동자 2013.05.28 12750
524 [민주노총대전본부 임원선거] 출마의 변 - 통합과 단결로 승리의 새 희망을! 구제군 2011.09.29 12735
523 천지성공, 왜 이시대의 화두가 되어야 하는가? 둘리 2009.08.20 12735
522 (스크랩) 법에 따라 정리해고 요건을 강화한 대법판결 당연하다 노동자 2011.06.01 12724
521 (펌)선진화 분쇄 하반기 투쟁 동영상 관리자 2009.11.02 12687
520 (기사 스크랩)윤창중보다 더 큰 사고 노동자 2013.05.13 12667
519 (스크랩) 보수 ‘어버이연합’ 반발 뚫고…노인노조 시동 노동자 2012.07.18 12649
518 포스코에너지 임원, 항공노동자 폭행 물의 노동자 2013.04.22 1264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