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7828 댓글 0

초여름 날씨에 몸은 축~~욱 늘어지는데
MB는 정신 버쩍 들게 만드네.
집이야 난리가 벌어지든 말든 갈데는 갈수 있는 양반이 부럽다.

몸은 늘어지지만 눈의 움직임은 겨울과 또 다르다.
경쟁적으로 노출이 이루어지고 이 고마운 분들 덕택에
눈은 올빼미처럼 움직인다.

눈깔 돌아가듯 정신 버쩍 차리지 않으면 자본의 칼은 여지 없이
노동자의 목을 후려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97 [펌]이명박 설계, '서민지옥도' 나왔다 조합원 2008.03.11 26832
596 ‘물’, 이제 누구나 쓸 수 없게 된다? 나그네 2008.03.24 22925
595 서남표, "통합 없던 일로… 나그네 2008.03.28 20960
594 생공투 속보 16호 file 생명 2008.05.27 7619
593 생공투 속보 14호 file 생명 2008.05.23 7416
592 생공투 속보 15호 file 생명 2008.05.26 7492
591 노조용품 노동자 2008.03.31 20189
590 진보신당에 주목해주십시요!! 소년 2008.04.05 17128
589 생공투 속보 11호 file 생명 2008.05.19 7414
588 생공투 속보 10호 file 생명 2008.05.16 7624
587 노조용품 노동자 2008.05.06 8223
586 생명 투쟁속보 제4호 file 생명 2008.05.06 8342
585 생공투 속보 13호 file 생명 2008.05.22 7461
584 생공투 카페 개설 cafe.daum.net/tubio 생명 2008.05.22 8427
583 생공투 속보 17호 생명 2008.05.28 7886
582 생공투 속보 12호 file 생명 2008.05.20 7487
581 [강좌안내] 세계노동자들의 투쟁의 역사! <노동자교육센터> 노동자교육센터 2008.05.21 10508
» 축~욱 늘어지는 몸, 정신 버쩍들게 만드는 MB 박봉섭 2008.05.27 7828
579 학생 축제에 조합에서 함께 했으면 합니다. 조합원 2008.04.08 16369
578 사용치 않은 노조 게시판 철거 요망 우주리 2008.04.23 99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