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1.05.25 00:00

(유래) 조온마난색기

조회 수 9203 댓글 0

조온마난색기(趙溫馬亂色期)



중국 춘추전국시대에 조씨 성을 가진 사람이 살고 있었다.


조씨에게는 만삭인 부인이 있었는데, 어느 날 아침


부인이 말하길 " 여보! 어제 밤 꿈에 말 한마리가 온천으로 들어가 목욕을


하는 꿈을 꾸지 않았겠어요. 아마도 우리가 말처럼 활달하고


기운 센 아들을 얻게 될 태몽인 것 같아요." 라고 하였다.




조씨는 심히 기뻐하여 "그것 참 좋은 태몽이구려. 어서 빨리


우리 아들을 보았으면 좋겠소."라고 하였다.




사흘 뒤 조씨 부인은 매우 건강한 사내아이를 순산하였고,


조씨는 태몽을 따라 아이의 이름을 "溫馬(온마)"라 하였다.




세월이 흘러 조온마가 스무 살이 되었다.




조온마는 조씨 부부의 기대와는 다르게, 마을의 처녀란


처녀는 죄다 욕보이는 난봉꾼이 되었다.




이를 보다 못한 마을 사람들은 결국 조온마를 관아에


고발하였고 조온마는 판관 앞에 끌려가게 되었다.




판관은 "조온마는 색기로 인하여 마을을 어지럽혔다




(趙溫馬亂色期;조온마난색기). 




따라서 거세를 당함이 마땅하다."고 하였다.




결국 조온마는 거세를 당하였고, 후일 사람들은


경거망동하게 행동하는 사람에게 조온마의 일을 상기시키기 위하여


조온마난색기"라고 충고를 하게 되었다고 한다.




조온마난색기(趙溫馬亂色期) : 경거망동한 사람에게 충고할 때 쓰는 말.


                          이 고사성어는 "분수에 지나친 행동을 경계하라"는


                         깊은 교훈을 담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7 노조용품 노동 2008.10.24 8898
96 민주노총대전본부 2009 한가위 재정사업 협조 대전지역본부 2009.09.08 8838
95 국가인권위등재기사...정년차별관련 관리자 2009.06.02 8833
94 김춘호 신임이사 사퇴 주장에 동의한다. 동의 2012.02.15 8830
93 2014년 최저임금 7.2% 오른 5,210원으로 결정 노동자 2013.07.05 8825
92 (펌)[기륭전자분회]8/16일 새벽 침탈 동영상 조합원 2010.08.16 8816
91 [전단] 5.12 대국민 선전물(근심위 폭력 날치기 규탄 관련) file 민주노총 2010.06.15 8813
90 남양유업, 어용대리점협 결성 개입한 정황 노동자 2013.05.31 8806
89 별 놈이 다 승진을 하네 노동자 2014.04.08 8804
88 (유머) 5대양 6대주 조합원 2010.04.02 8803
87 [펌]불법 날치기 언론악법은 원천무효 조합원 2009.07.23 8783
86 쉬어 가는 시간?? 조합원 2008.06.17 8761
85 [스크랩] 2011년도 도로교통법 개정안내 알림이 2011.02.17 8753
84 [민주노총 3기 임원선거]"네, 알겠습니다. 조합원의 목소리 소중히 듣겠습니다!" 이대식선본 2011.10.07 8742
83 정상철은 희생자가 아닌데. 노동자 2014.05.13 8737
82 울산노동계 "민주노총, 통합진보당 지지해야" 78.3% 찬성(민중의소리-펌) 노동자만세 2012.01.30 8731
81 민주노총 제6기 임원선거포스터(위원장, 사무총장, 부위원장 후보) file 관리자 2010.01.14 8725
80 [인터뷰] 박정규 서울지하철노조 위원장 "제로베이스에서 시작" 노동자 2013.04.01 8713
79 쌍용차 노사 합의 내용 조합원 2009.08.07 8711
78 기호1번 김영훈-강승철 후보조 당선 조합원 2010.01.29 8704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