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9219 댓글 0

저녁을 먹고 나면 허물없이 찾아가


차 한 잔을 마시고 싶다고


말할 수 있는 친구가 있었으면 좋겠다.



입은 옷을 갈아 입지 않고 김치냄새가 좀나더라도


흉보지 않을 친구가


우리 집 가까이에 있었으면 좋겠다.



비오는 오후나 눈 내리는 밤에


고무신을 끌고 찾아가도 좋을 친구.



밤늦도록 공허한 마음도 마음 놓고 불 수 있고,


악의 없이 남의 이야기를 주고받고 나서도 말이


날까 걱정되지 않는 친구가...



사람이 자기 아내나 남편,


제 형제나 제자식하고만 사랑을 나눈다면,


어찌 행복해질 수 있으랴..



영원히 없을수록 영원을 꿈꾸도록 서로 돕는


진실한 친구가필요하리라.

(유안진의 "지란지교를 꿈꾸며"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17 생공투 속보 52호 file 생공투 2008.07.18 9119
116 인사팀장의 직원 직급단일화 설명회--이대로 두어야 하나? 조합원 2010.07.16 9113
115 (펌 노동과세계))국제공공노련, MB에 공무원노조 탄압 공식서한 경고 조합원 2010.03.18 9097
114 박지연 씨 죽음 "삼성이 죽이고 정부가 방조했다" file 조합원 2010.04.05 9095
113 원직복직쟁취의 그날까지 우리는 투쟁을 멈출 수 없습니다! file 보건복지정보개발원공대위 2014.12.08 9094
112 (유래) 시벌로마 유머 2011.05.25 9089
111 생공투 속보 91호 file 생공투 2008.10.07 9086
110 요즈음 조합에서 이상한 소문이 들리네요 조합원 2008.06.27 9079
109 [발전통신 25호]"회사는 계획적인 인권침해 저질러" 발전노조 2009.12.24 9066
108 (펌)16일 새벽,기륭 구 공장에 용역 또 다시 들이닥쳐(참세상) 조합원 2010.08.16 9039
107 12대 임원선거에 대한 기대 박봉섭 2009.05.15 9037
106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3호]영흥지부 파업은 계속된다! 회사의 탄압이 계속되면 투쟁은 더 높아질것 발전노조 2009.11.23 9030
105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7호]교섭요구에 사측, '황당한 답변'? 발전노조 2009.11.12 9027
104 생매장 돼지들의 절규 나돼지 2011.02.23 9022
103 [펌]다음 KAIST 총장은?…'후보 발굴 프로젝트' 신설 나그네 2009.10.14 9021
102 꼼꼼이23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7.01 9001
101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5.15 8944
100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중국대륙의 살아있는 사람에게서 장기적출) 구도중생 2014.10.15 8938
99 많이 아쉽네요. 인간답게 2008.12.21 8932
98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6.05 8931
Board Pagination Prev 1 ...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