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학교 행정동 앞에 설치하신 플랭카드를 보았습니다. 특히 직장내 성희롱 근절. 좋은 말입니다. 당연히 그리 되어야 할 것들을 그리 하지 못하는 것은 우리 모두의 허물입니다.

그런네, 공식 행사에서 직장 내에서 교수를 폭행하고 학생인 줄 알았다고 우기던 어느 직원이 있습니다. 놀랍게도, 이런 직원을 우리 노동조합에서는 노동조합 간부로까지 모십니다. 이런 노동조합이 이런 주장을 하는 것에 어떤 명분이 설지 의문입니다. 사실은 매우 창피합니다.

누구든 허물이 있을 수는 있겠지요. 그렇지만, 명분이 안 서게는 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폭력도 성희롱처럼 근절해야 하는 것입니다. 스스로의 허물을 먼저 보시기를 바랍니다. 비 노조원 직원들과, 학생회와 교수협의회가 성폭력 근절이라는 플랭카드를 보고 동의하면서도 비웃습니다. 매우 창피할 뿐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7 (노동과세계)동희오토 사내하청 해고자 전원 복직 조합원 2010.11.03 6691
176 인사팀장의 직원 직급단일화 설명회--이대로 두어야 하나? 조합원 2010.07.16 6687
175 생공투 속보 83호 file 생공투 2008.09.01 6687
174 (포스터) 이명박정권 심판 범국민대회 file 노동자 2011.06.24 6677
173 커튼뒤의사람들(동영상, 꼭보셔야 합니다! 47분!) 조합원 2008.11.12 6676
172 (펌) 공공운수노조 신고필증 발급 file 조합원 2011.03.16 6674
171 상향평가표의 문제점 조합원 2010.01.14 6668
170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1호] 으랏차차~ 힘찬 팔뚝질! 지부순환파업 1일차, 영흥화력지부에서 전개 발전노조 2009.11.19 6667
169 12대 임원선거에 대한 기대 박봉섭 2009.05.15 6663
168 [성명서] 부도덕하고 파렴치한 기관운영 일삼은 권명상소장은 사퇴하라 공공연구노조 2010.04.05 6660
167 우리함께 부산으로 모입시다 file 3차희망버스 2011.07.21 6655
166 생공투 속보 52호 file 생공투 2008.07.18 6652
165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공감, 책임 7가지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8 6650
164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3호]영흥지부 파업은 계속된다! 회사의 탄압이 계속되면 투쟁은 더 높아질것 발전노조 2009.11.23 6647
163 (노동만평) 떼서, 붙여주고................ 조합원 2008.10.16 6646
162 생공투 속보 55호 file 생공투 2008.07.22 6645
161 지란지교를 꿈구며(4) 청량거사 2009.04.17 6644
160 생공투 속보 93호 file 생공투 2008.10.14 6644
159 부위원장후보 기호1 김용욱 공약 부위원장후보김용욱 2009.04.10 6643
158 차 한잔의 향기를 맡으면서...... 조합원 2009.01.30 6641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