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합원과 고락을 함께 하면서


새롭게 거듭나는 민주노총 대전본부를 만들겠습니다.




 


두달 가까운 선거기간이 보약이 되었습니다.


현장에서 해주신 따끔한 질책과 애정어린 격려에 감사드립니다.


길었던 선거기간이 오히려 지역을 제대로 이해하고 현장의 요구를 겸허하게 들을 수 있었던 시간이었습니다.


“우려가 기우였으면 좋겠다”는 말씀대로 실천으로 조합원에게 감동을 줄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조합원과 함께 울고, 함께 웃는 대전본부를 만들겠습니다.


“현장과 소통하라”는 말씀에서 해답을 찾겠습니다.


조합원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발로 뛰겠습니다.


조금 더디 가더라고 조합원과 보폭을 함께 하면서 딱 한걸음 앞장 서 가겠습니다.



 


새롭게 거듭나는 대전본부를 만들겠습니다.


피와 눈물이 서려있는 민주노조의 역사를 계승하면서, 조합원의 이해와 요구를 실현하기 위해 혁신하겠습니다.


“좀 더 다른 모습으로 거듭나기를 부탁한다”고 말씀해주셨습니다.


우리 노동자들은 미래를 창조하는 사람들입니다.


미래의 주인답게 새롭게 거듭나는 대전본부를 만들겠습니다.



 


사랑하는 조합원 동지들!


아직도 귓가에는 현장에서 들었던 소리가 울리고, 손끝에는 잡아주셨던 체온이 남아 있습니다.


민주노총 대전본부 안에서 우리는 신념과 의리로 뭉친 한 형제이고, 동지입니다.


“동지라는 이름에 부끄럽지 않도록 해야 한다”는 말씀대로 형제적 의리로 실망시키지 않는 대전본부가 되겠습니다.


이제는 통합과 단결로 우리 노동자들이 주인이 되는 희망찬 미래를 향해 큰 걸음 내딛어 갑시다.


대전본부를 애정으로 지켜주고 계신 조합원동지들께 다시 한번 머리숙여 감사드립니다.



2011년 11월 12일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 임원선거 당선자


이대식/김홍일/이강남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31 민주노총 서울본부 법률학교에 초대합니다! 서울본부 2010.06.17 10555
330 (펌)해고 노동자 두번 울린 홍대 총학 조합원 2011.01.07 10549
329 한번 마음껏 웃어 보자구요 행님 ㅋㅋㅋ 조합원 2008.09.04 10548
328 (정보) 유튜브에서 뉴스타파를 시청하자 노동자 2012.03.19 10546
327 어성초 =아토피에 효과 김린 2008.05.09 10534
326 생공투 속보 12호 file 생명 2008.05.20 10533
325 생공투 속보 60호 file 생공투 2008.07.29 10521
324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3호] 간부파업 현장에서 사수! 발전노조 2009.11.04 10520
323 커튼뒤의사람들(동영상, 꼭보셔야 합니다! 47분!) 조합원 2008.11.12 10520
322 생공투 속보 53호 file 생공투 2008.07.18 10513
321 감사 인사드립니다 위원장 2008.09.29 10506
320 좋은소금으로 추석선물하시고 김장도 담그세요 박형윤(철해투) 2009.09.25 10496
319 [승리하는 민주노총] 웹자보 2호 주요 정책 비교 기호1 김영훈 강승철 2010.01.21 10484
318 생명 투쟁속보 제8호 file 생명 2008.05.14 10482
317 (스크랩) 4050대화 내용 유머 2011.05.31 10458
316 상향평가표의 문제점 조합원 2010.01.14 10453
315 직급단일화에 대한 추가 질문? 잇쯔 투~핫 2009.08.18 10450
314 생명 투쟁속보 제7호 file 생명 2008.05.13 10427
313 불과 50초안에 인생을 전부를 담다!! 가을사랑 2008.12.03 10423
312 꼼꼼이 34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6.30 10389
Board Pagination Prev 1 ...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