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5150 댓글 0

저녁을 먹고 나면 허물없이 찾아가


차 한 잔을 마시고 싶다고


말할 수 있는 친구가 있었으면 좋겠다.



입은 옷을 갈아 입지 않고 김치냄새가 좀나더라도


흉보지 않을 친구가


우리 집 가까이에 있었으면 좋겠다.



비오는 오후나 눈 내리는 밤에


고무신을 끌고 찾아가도 좋을 친구.



밤늦도록 공허한 마음도 마음 놓고 불 수 있고,


악의 없이 남의 이야기를 주고받고 나서도 말이


날까 걱정되지 않는 친구가...



사람이 자기 아내나 남편,


제 형제나 제자식하고만 사랑을 나눈다면,


어찌 행복해질 수 있으랴..



영원히 없을수록 영원을 꿈꾸도록 서로 돕는


진실한 친구가필요하리라.

(유안진의 "지란지교를 꿈꾸며"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7 생공투 속보 13호 file 생명 2008.05.22 6555
416 생공투 속보 12호 file 생명 2008.05.20 6433
415 생공투 속보 11호 file 생명 2008.05.19 6434
414 생공투 속보 10호 file 생명 2008.05.16 6664
413 새해복많이 받으셔요.... 조합원 2007.12.31 116191
412 상호 비방 및 욕설, 상업적 광고물 등은 게시를 금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관리자 2008.01.10 1735093
411 상향평가표의 문제점 조합원 2010.01.14 5047
410 사필귀정이구만 노동자 2013.06.05 4370
409 사진 조합원 2009.10.13 4780
408 사장에게 인사청탁하는 간큰 폭력 노조위원장 지나가는자 2010.11.23 7090
407 사이버 불리(Cyberbully)에 대한 짧은 생각 위원장 2012.01.12 4814
406 사용치 않은 노조 게시판 철거 요망 우주리 2008.04.23 8952
405 사상의 거처 날세동 2007.12.13 12519
404 비정규직 투쟁사진 전시회 및 사진공모전 비정규직철폐 2008.10.22 5207
403 불과 50초안에 인생을 전부를 담다!! 가을사랑 2008.12.03 6911
402 부위원장후보 기호1 김용욱 공약 부위원장후보김용욱 2009.04.10 5156
401 복 받으세요*^^* 황규섭 2007.12.31 159786
400 보직자도 시간외수당 받나요? 나그네 2009.02.09 5408
399 보건노조, 민노총 4월 총파업 적극 참여 예고 보건노동자 2015.03.16 15966
398 별 놈이 다 승진을 하네 노동자 2014.04.08 4369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