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8.09.01 00:00

생공투 속보 82호

조회 수 8608 댓글 0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
그동안의 연대에 대해서 감사드립니다.

생명지부는 8월 28일 생공투 회의를 열고
-KAIST 정문 앞 출근투쟁은 재개하지 않기로 하고,
-교과부 앞 1인 시위를 중단하며
-강제통합 저지투쟁 관련 플랭카드는 8월 29일 퇴근 직전에 철거하고
-생공투 속보는 매일 발행하지 않고 사안 발생할 때마다 수시로 배포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투쟁을 중단하는 배경에 대해서는 속보에 대강 나와 있습니다만,
-강제통합의 가장 중요한 진원지였던 청와대가 사실상 통합 아닌 협력방안으로 방향을 선회했다는 사실이 확인되었고,
-교과부 또한 두 기관의 협력방안에 무게를 싣고 있으며,
-공공부문 선진화 방안 2차 발표에서 제외되었고 이후 발표에서도 생명연-KAIST 강제통합은 포함되지 않을 것임이 확실시되는 등의 상황을 종합하여
일단 투쟁은 중단하고 앞으로의 상황을 예의 주시하기로 하였습니다.

투쟁을 지지하고 성원해주신 동지들께 감사드립니다.
특히 출근투쟁에 함께 해 주시고 성원과 격려를 보내주신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께 감사인사를 드립니다.

곧 투쟁이 완전히 마무리되었다는 소식을 갖고 동지들을 만나게 될 것으로 보고,
그 때까지는 수시로 발행되는 투쟁속보를 통해 계속해서 상황을 공유하도록 하겠습니다.

생공투 속보 82호
2008. 8. 29 (금)

[1면]
-<속보> 강제통합 저지 투쟁 전격 중단
어제(8/28) 생공투 회의, 안정적 연구환경 쟁취가 다음 목표

[2면]
-500자 단상: 투쟁 128일째
-연구원 생활의 지혜(16)
부서별 업무(III)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7 꼼꼼이 29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3.29 10278
416 현대차 하청노동자 파기환송심 승소 file 하청노동자 2011.02.11 10271
415 공무원노조 대통합 본격 착수 조합원 2009.08.28 10271
414 (기사스크랩) 조현오 "쌍용차 진압 작전, 대통령 승인" 노동자 2012.04.20 10268
413 민주노총, 국정감사에 노조법 전면재개정 촉구 노동자 2010.10.04 10233
412 꼼꼼이 26호(공공운수연맬 발행) 조합원 2009.11.24 10215
411 경조사용 경조화환 80,000원에 국내최저도매가판매합니다. 꽃마을 2009.02.02 10165
410 ‘공적연금강화 국민행동’ 발족 노동자 2015.03.13 10114
409 참사랑 평신도 2015.03.13 10108
408 (정보) 유튜브에서 뉴스타파를 시청하자 노동자 2012.03.19 10083
407 생공투 카페 개설 cafe.daum.net/tubio 생명 2008.05.22 10056
406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6호]다양한 현장파업 투쟁 전술을 구사!! 발전노조 2009.11.11 10050
405 어성초 =아토피에 효과 김린 2008.05.09 10031
404 (스크랩) 현대차 아산, 시신 강제 인도에 라인 세워 노동자 2011.06.09 10020
403 노조가입시 주민등록번호 중복체크는 어떻게 하나요? 희망자 2009.10.30 10012
402 꼼꼼이 34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6.30 10004
401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3호] 간부파업 현장에서 사수! 발전노조 2009.11.04 9967
400 대전본부통신 제1호 file 관리자 2012.02.08 9931
399 생공투 속보 27호 생공투 2008.06.12 9889
398 [승리하는 민주노총] 웹자보 2호 주요 정책 비교 기호1 김영훈 강승철 2010.01.21 9878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