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창의학습관에서 인사팀장의 발표로 기관의 직원 직급단일화(안)에 대한 설명회가 있었다고 한다.

 그렇다면 전직원을 대상으로 직급단일화(안)을 설명해야 하지 않았는가?

 행정직 직원만 불러 놓고 설명회를 가진 것은 직급단일화가 기본적으로 어떤 차원에서
 
 이루어져야 하는지 그 개념이 없거나 인사팀장이 행정직이기때문에 사적인 감정에 

 치우쳐 행정 처리상의 중심을 잃은 것일 게다.

 노동조합은 그 조직적 범위가 조합원에 국한되어 있다. 따라서 노동조합은 조합원만을

 대상으로 설명회나 기타 사안을 다룰 수 있다. 그러나 기관은 조합원이든 기능직이든

 행정직이든 모두 동일하게 아우러야 한다. 즉 특정 직군을 대상으로만 직급단일화(안)

 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는 것은 있을 수 없다. 기관 실무위원회에서 만든 직급단일화(안)

 은 기능직이든 뭐든 모두 해당되고 그래서 모든 직급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해야하고
 
 의견을 수렴해야 옳다. 행정을 몰라서 그런거라고는 믿고 싶지 않다. 분명 사적인 감정

 에 치우쳐 경우없이 경솔하게 처신한 것으로 보여진다. 이 번 설명회가 행정직 직원만

 을 위한 자리였다면 기관의 행정조직이 아닌 마치 행정직 노조가 있어 움직이는 것처럼
 
 느껴진다. 이런 행태적 움직임은 행정처장의 인정하에 인사팀장이 행동대장이
 
 되고 있다고 판단된다. 따라서 행정직원 전체를  염두해 두지 않고 행정직만을 두고 있

 는 그들은 그 보직 자리가 맞지 않다고 본다. 그동안 기능직이 제대로 가치 평가를 

 못받고 행정직 직원의 승진에 희생되어 온 것을 생각하면 이번 일은 참으로 화난다.

 일부 부진한 기능직 직원도 물론 있겠지만, 대다수의 기능직이 제 몫을 하고 있고 또
 
 그렇게 해 왔다. 직원 직급단일화를 앞두고 이런 정신 못차리고 썩은 행태를 한 인사팀

 장과 행정처장은 그 윗선의 보직자가 그들을 다시 평가하기를 기대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7 꼼꼼이 26호(공공운수연맬 발행) 조합원 2009.11.24 9471
436 친일파 김활란 노동자 2013.05.31 9460
435 SK 최태원 회장 사촌동생 노동자 폭행후 2천만원 건네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9437
434 민주노총, 국정감사에 노조법 전면재개정 촉구 노동자 2010.10.04 9435
433 쌍용차 대한문 분향소 4일 새벽 6시 기습 철거 노동자 2013.04.05 9422
432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6호]다양한 현장파업 투쟁 전술을 구사!! 발전노조 2009.11.11 9412
431 [전단]조합원용 유인물-최저임금, 노조법 재개정 file 민주노총 2011.05.23 9389
430 울산 전현직 노조간부 및 조합원 500인 통합진보당 지지 선언(민중의소리-펌) 노동자선언 2012.01.30 9350
429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출정식 file 이대식 2014.11.11 9338
428 노조가입시 주민등록번호 중복체크는 어떻게 하나요? 희망자 2009.10.30 9324
427 [기호1번 정용건/반명자/이재웅] 공적연금 반드시 지킨다! - 만화 file 정용건 2014.11.28 9319
426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3호] 간부파업 현장에서 사수! 발전노조 2009.11.04 9303
425 [기호1번 정용건/반명자/이재웅] 실력있는 지도부! 준비된 전략!! file 정용건 2014.11.28 9253
424 [승리하는 민주노총] 웹자보 2호 주요 정책 비교 기호1 김영훈 강승철 2010.01.21 9142
423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다섯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1 9132
422 [보도자료]수원지법, 가스공사지부 단협 "적법" 조합원 2010.07.27 9121
421 (정보) 유튜브에서 뉴스타파를 시청하자 노동자 2012.03.19 9107
420 어성초 =아토피에 효과 김린 2008.05.09 9107
419 청년일자리 뺏는 귀족노조의 고용세습. 노동자 2015.02.12 9101
418 (스크랩) 현대차 아산, 시신 강제 인도에 라인 세워 노동자 2011.06.09 9095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