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8.09.01 00:00

생공투 속보 82호

조회 수 5782 댓글 0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
그동안의 연대에 대해서 감사드립니다.

생명지부는 8월 28일 생공투 회의를 열고
-KAIST 정문 앞 출근투쟁은 재개하지 않기로 하고,
-교과부 앞 1인 시위를 중단하며
-강제통합 저지투쟁 관련 플랭카드는 8월 29일 퇴근 직전에 철거하고
-생공투 속보는 매일 발행하지 않고 사안 발생할 때마다 수시로 배포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투쟁을 중단하는 배경에 대해서는 속보에 대강 나와 있습니다만,
-강제통합의 가장 중요한 진원지였던 청와대가 사실상 통합 아닌 협력방안으로 방향을 선회했다는 사실이 확인되었고,
-교과부 또한 두 기관의 협력방안에 무게를 싣고 있으며,
-공공부문 선진화 방안 2차 발표에서 제외되었고 이후 발표에서도 생명연-KAIST 강제통합은 포함되지 않을 것임이 확실시되는 등의 상황을 종합하여
일단 투쟁은 중단하고 앞으로의 상황을 예의 주시하기로 하였습니다.

투쟁을 지지하고 성원해주신 동지들께 감사드립니다.
특히 출근투쟁에 함께 해 주시고 성원과 격려를 보내주신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께 감사인사를 드립니다.

곧 투쟁이 완전히 마무리되었다는 소식을 갖고 동지들을 만나게 될 것으로 보고,
그 때까지는 수시로 발행되는 투쟁속보를 통해 계속해서 상황을 공유하도록 하겠습니다.

생공투 속보 82호
2008. 8. 29 (금)

[1면]
-<속보> 강제통합 저지 투쟁 전격 중단
어제(8/28) 생공투 회의, 안정적 연구환경 쟁취가 다음 목표

[2면]
-500자 단상: 투쟁 128일째
-연구원 생활의 지혜(16)
부서별 업무(III)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77 생공투 속보 75호 file 생공투 2008.08.20 5925
476 (정보) 장편 노동영화,일반극장 첫 상영 조합원 2008.08.20 6740
475 생공투 속보 76호 file 생공투 2008.08.21 5960
474 생공투 속보 77호 file 생공투 2008.08.22 5736
473 생공투 속보 78호 file 생공투 2008.08.25 6147
472 생공투 속보 79호 file 생공투 2008.08.26 6011
471 어성초 =아토피에 효과 김린 2008.08.27 6142
470 생공투 속보 80호 file 생공투 2008.08.27 5613
469 [펌-기고] 공안정국으로 경제를 살릴 수는 없다 조합원 2008.08.28 5987
468 생공투 속보 73호 file 생공투 2008.08.18 5888
» 생공투 속보 82호 file 생공투 2008.09.01 5782
466 생공투 속보 83호 file 생공투 2008.09.01 5316
465 생공투 속보 84호 file 생공투 2008.09.04 5698
464 단상 영진 2008.09.03 9712
463 피로한 심신 날려 보아요 조합원 2008.09.04 5631
462 생공투 속보 85호 file 생공투 2008.09.08 5867
461 생공투 속보 86호 file 생공투 2008.09.12 6413
460 생공투 속보 89호 file 생공투 2008.09.26 5774
459 생공투 속보 88호 file 생공투 2008.09.23 5758
458 한번 마음껏 웃어 보자구요 행님 ㅋㅋㅋ 조합원 2008.09.04 6870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