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시] 그들이 처음 왔을때...(First they came...)


마르틴 니묄러(Martin Niem?ller)


 


Als die Nazis die Kommunisten hol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Kommunist.


나치가 공산당원에게 갔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공산당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Sozialdemokraten einsperr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Sozialdemokrat.


그들이 사회민주당원들을 가뒀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사회민주당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Gewerkschafter holten,


habe ich nicht protestiert;


ich war ja kein Gewerkschafter.


그들이 노동조합원에게 갔을 때


나는 항의하지 않았다;


나는 노동조합원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die Juden holten,


habe ich geschwiegen;


ich war ja kein Jude.


그들이 유태인에게 갔을 때


나는 침묵했다;


나는 유태인이 아니었으니까.


 


Als sie mich holten,


gab es keinen mehr, der protestierte.


그들이 나에게 왔을 때


항의해 줄 누구도 더 이상 남지 않았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7 생공투 속보 85호 file 생공투 2008.09.08 7462
416 (펌)롯데백화점 비정규직 해고자 일부 복직 노사 합의 file 노동자 2011.02.08 7464
415 정말 이런 임급협상을 협상했다고 봐야 하나요? 어이없어 2011.12.27 7467
414 생공투 속보 57호 생공투 2008.07.24 7470
413 생공투 속보 84호 file 생공투 2008.09.04 7470
412 피로한 심신 날려 보아요 조합원 2008.09.04 7474
411 생공투 속보 28호 file 생공투 2008.06.13 7482
410 상향평가표의 문제점 조합원 2010.01.14 7482
409 생공투 속보 62호 file 생공투 2008.07.31 7485
408 [펌]불법 날치기 언론악법은 원천무효 조합원 2009.07.23 7493
407 (펌)고려대 학생의 선언 전문 조합원 2010.03.30 7493
406 생공투 속보 65호 file 생공투 2008.08.05 7494
405 나를 변화시키는 무한도전, 로체청소년원정대 file 로체원정대 2008.09.18 7496
404 꼼꼼이22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6.19 7498
403 "최저임금 삭감, 파렴치한 착취행위" 조합원 2008.11.25 7502
402 생공투 속보 67호 file 생공투 2008.08.07 7507
401 생공투 속보 90호 file 생공투 2008.10.01 7507
400 생공투 속보 50호 file 생공투 2008.07.15 7508
399 환관정치의 폐혜 지나가는이 2012.09.29 7509
398 [공공운수연맹 임원선거 기호1] 영상으로 만나는 이혜선, 전승욱, 임헌용후보 기호1이혜선선본 2009.04.13 7512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