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생명연 노조 "강제 통폐합 논의 즉각중단하라"
(대전=연합뉴스) 윤석이 기자 = 한국생명공학연구원 노동조합(위원장 이종우)은 27일 오전 KAIST 정문 앞에서 조합원, 직원 등 200여명이 참가한 가운데 집회를 열고 "KAIST와의 강제 통폐합 추진을 즉각 중단하라"고 요구했다.

   이날 집회에서 노조는 결의문을 통해 "인위적 통폐합은 않겠다고 공언해온 정부가 KAIST와 강제로 통합을 추진하는 것은 기만행위"라며 "정부가 생명연의 해체를 중단할 때까지 투쟁하겠다"고 밝혔다.

   이 노조는 또 "생명연이 원하지 않는 통합은 없다고 하면서도 정부를 등에 업고 생명연 통합에 앞장서고 있는 서남표 총장 역시 생명연 해체로 인한 국가적 손실에 책임을 져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또 통합의 부당성을 대내외에 알리기 위해 전 직원 가족 걷기대회, 상경 투쟁 등을 진행하고 노동조합의 전면 파업도 검토키로 결의했다.

   이종우 위원장은 "통합은 여러 방안 가운데 하나라던 정부가 KAIST의 통합안이 제출되자 기다렸다는 듯이 KAIST 안을 중심으로 통합을 구체화하고 있다"며 "통합을 전제로 하는 일체의 협상과 회유를 거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생명연 노조는 KAIST가 생명공학 연구의 발전을 위해 생명연과 통합을 제의한 데 대해 "대학 중심의 통합은 기초연구와 응용연구 모두 부실해질 것"이라며 반대하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57 민주노총 제6기 임원선거포스터(위원장, 사무총장, 부위원장 후보) file 관리자 2010.01.14 8732
556 울산노동계 "민주노총, 통합진보당 지지해야" 78.3% 찬성(민중의소리-펌) 노동자만세 2012.01.30 8739
555 정상철은 희생자가 아닌데. 노동자 2014.05.13 8739
554 쉬어 가는 시간?? 조합원 2008.06.17 8761
553 [스크랩] 2011년도 도로교통법 개정안내 알림이 2011.02.17 8763
552 [펌]불법 날치기 언론악법은 원천무효 조합원 2009.07.23 8799
551 [민주노총 3기 임원선거]"네, 알겠습니다. 조합원의 목소리 소중히 듣겠습니다!" 이대식선본 2011.10.07 8808
550 (유머) 5대양 6대주 조합원 2010.04.02 8814
549 별 놈이 다 승진을 하네 노동자 2014.04.08 8819
548 [전단] 5.12 대국민 선전물(근심위 폭력 날치기 규탄 관련) file 민주노총 2010.06.15 8823
547 남양유업, 어용대리점협 결성 개입한 정황 노동자 2013.05.31 8823
546 (펌)[기륭전자분회]8/16일 새벽 침탈 동영상 조합원 2010.08.16 8830
545 2014년 최저임금 7.2% 오른 5,210원으로 결정 노동자 2013.07.05 8837
544 김춘호 신임이사 사퇴 주장에 동의한다. 동의 2012.02.15 8839
543 민주노총대전본부 2009 한가위 재정사업 협조 대전지역본부 2009.09.08 8842
542 국가인권위등재기사...정년차별관련 관리자 2009.06.02 8844
541 노조용품 노동 2008.10.24 8907
540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6.05 8925
539 많이 아쉽네요. 인간답게 2008.12.21 8926
538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중국대륙의 살아있는 사람에게서 장기적출) 구도중생 2014.10.15 893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