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3.10.21 00:00

니체『선악의 저편』

조회 수 7275 댓글 0
"괴물과 싸우는 자는 스스로 괴물이 되지 않도록 조심해야 한다. 그대가 오랫동안 심연을 들여다보면, 심연 역시 그대를 들여다 보니까." - 니체『선악의 저편』




노동조합에도 괴물이 된 사람들이 좀 있다. 탐욕에 이기주의를 위해 뭐든지 다 하는 생각없는 이들. 노동자들에 대해 세간의 더 나쁜 인상을 심어주는 이들이다. 이들은 과연 노동자의 편일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7 (기사스크랩) 대법원, "사내하청 2년이상 일하면 정규직"...업계 비상 노동자 2012.02.23 12631
96 (스크랩) 쌍용차, 자산평가 제각각…결론은 하나같이 '대량 정리해고' 노동자 2012.07.24 12631
95 (펌) 노동, 우리가 알아야할 것( 하종강 노동과 꿈 대표의 동영상 강연) 노동자 2011.08.03 12641
94 주한미군 내보내는 한반도 평화협정 실현 한마당에 초대합니다. 평통사 2009.07.17 12646
93 단상 영진 2008.09.03 12660
92 (스크랩)장하나 “민주노총이 장하나를 유용하게 써주시라” 노동자 2013.02.15 12660
91 [칼럼] KAIST의 미래는 관리자 2007.11.26 12672
90 기륭노동자들이 죽어가고 있다. 조합원 2008.08.11 12677
89 (기사 스크랩) 용산참사 미신고 집회 해산명령 불응 혐의에 ‘무죄’ 선고 노동자 2013.05.28 12700
88 망향휴게소 노조 투쟁의 진실...(끝까지 읽어주시길) 조합원 2007.11.27 12729
87 (기사 스크랩) 국책기관 원자력연구원도 불법파견 노동자 2013.04.01 12748
86 (스크랩)청소아줌마·학생 도란도란 카이스트에 ‘밥꽃’이 활짝 노동자 2011.10.14 12753
85 [동영상] 파견노동자의 삶 "언제든지 반품됩니다 노동자 2011.01.31 12761
84 (스크랩)희망버스는 투쟁하는 가족들의 잔칫날입니다 3차희망버스 2011.07.26 12770
83 게시판의 성격과 맞지 않더라도 양해를 구합니다.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구도중생 2012.02.19 12811
82 한반도 평화협정 실현 '추진위원, 길잡이'가 되어주세요 평통사 2008.10.01 12819
81 (대덕넷)국과위 위원장에 조합원 2010.10.04 12843
80 (근조)이소선 어머니 3일 오전 한일병원서 별세 노동자 2011.09.05 12852
79 (스크랩) 쌍용차, 재판부 노동자 2011.08.25 12857
78 [동영상] 폭력의 자유방임 민중 2011.08.25 12863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