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1.05.25 00:00

(유래) 조온마난색기

조회 수 8955 댓글 0

조온마난색기(趙溫馬亂色期)



중국 춘추전국시대에 조씨 성을 가진 사람이 살고 있었다.


조씨에게는 만삭인 부인이 있었는데, 어느 날 아침


부인이 말하길 " 여보! 어제 밤 꿈에 말 한마리가 온천으로 들어가 목욕을


하는 꿈을 꾸지 않았겠어요. 아마도 우리가 말처럼 활달하고


기운 센 아들을 얻게 될 태몽인 것 같아요." 라고 하였다.




조씨는 심히 기뻐하여 "그것 참 좋은 태몽이구려. 어서 빨리


우리 아들을 보았으면 좋겠소."라고 하였다.




사흘 뒤 조씨 부인은 매우 건강한 사내아이를 순산하였고,


조씨는 태몽을 따라 아이의 이름을 "溫馬(온마)"라 하였다.




세월이 흘러 조온마가 스무 살이 되었다.




조온마는 조씨 부부의 기대와는 다르게, 마을의 처녀란


처녀는 죄다 욕보이는 난봉꾼이 되었다.




이를 보다 못한 마을 사람들은 결국 조온마를 관아에


고발하였고 조온마는 판관 앞에 끌려가게 되었다.




판관은 "조온마는 색기로 인하여 마을을 어지럽혔다




(趙溫馬亂色期;조온마난색기). 




따라서 거세를 당함이 마땅하다."고 하였다.




결국 조온마는 거세를 당하였고, 후일 사람들은


경거망동하게 행동하는 사람에게 조온마의 일을 상기시키기 위하여


조온마난색기"라고 충고를 하게 되었다고 한다.




조온마난색기(趙溫馬亂色期) : 경거망동한 사람에게 충고할 때 쓰는 말.


                          이 고사성어는 "분수에 지나친 행동을 경계하라"는


                         깊은 교훈을 담고 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7 2013년12월7일(토) 비상시국대회 노동자 2013.12.05 13268
96 [기호1번 정용건/반명자/이재웅] 공적연금 반드시 지킨다! - 만화 file 정용건 2014.11.28 13273
95 가을에 비가 오는 까닭은.... 날세동 2007.12.06 13293
94 (대덕넷)국과위 위원장에 조합원 2010.10.04 13328
93 (스크랩)한진중 김주익, 곽재규...그리고 2011년 노동자 2011.07.15 13374
92 (기사 스크랩) 국책기관 원자력연구원도 불법파견 노동자 2013.04.01 13389
91 한반도 평화협정 실현 '추진위원, 길잡이'가 되어주세요 평통사 2008.10.01 13400
90 (펌)[대구본부] 상신 사측 - 정당한 노동조합 출입 요구에, 용역깡패 무차별 폭력행사 노동자 2010.10.05 13410
89 (스크랩)르노삼성차 노조, 금속노조 가입 노동자 2011.08.22 13483
88 (스크랩) 현대차 아산, 노조 간부 공장서 자결 노동자 2011.06.09 13512
87 (스크랩)장하나 “민주노총이 장하나를 유용하게 써주시라” 노동자 2013.02.15 13515
86 행복을 주는사람 함용덕 2007.12.06 13533
85 (기사스크랩) 철도노조 86%로 파업 가결...KTX 민영화저지 본격화 철도노동자 2012.04.25 13545
84 노조 홈페이지 오픈을 축하합니다. 손형탁 2007.11.30 13561
83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네번째 약속!!! file 이대식선본 2014.11.20 13574
82 (스크랩) 한진중공업 정리해고자 93명 복직 결정 한진중공업 2012.10.17 13581
81 우리모두 안전운전 합시다 노동자 2013.09.06 13609
80 한국과학기술원, 공공기관중 비정규직 숫자 3위 노동자 2013.10.25 13657
79 공무원노조 원직복직특별법 제정촉구 농성 87일째 현장 강제철거 file 공무원노조 2011.02.18 13687
78 또 우둔하다고 짖어봐라. 졸업생 2014.04.29 13695
Board Pagination Prev 1 ... 23 24 25 26 27 28 29 30 31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