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KTX 민영화와 공공부문 민영화를 반대하면 ‘이적단체’인가?
철도노조와 민주노총에 대한 공안탄압을 즉각 중단하라!

유신의 망령이 우리사회 곳곳에서 부활하고 있다.
어제(4/29) 자행된 민주노총 대전본부 본부장을 포함한 공공운수연맹 운수노조 철도본부의 전.현직 간부 6명에 대한 압수수색은, 국민적 분노가 큰 ‘철도 KTX 민영화 반대’ 투쟁을 조기에 무력화하려는 박근혜 정부의 치밀하게 짜여지고 기획된 공안탄압이며, 1000만 노동자를 대변하여 노동자의 권익을 위해 투쟁해온 민주노총에 대한 명백한 도전이다.

군부독재 시절부터 지금까지 정권과 자본은, 정권의 위기 때나 국민적 공감대가 큰 투쟁을 앞두고, 노동자들과 민중의 투쟁에 국가보안법을 앞세워 공안탄압을 자행해왔다.
이번에 철도에 대한 압수수색을 자행한 보안3과가 어떤 곳인가. 과거 대공분실로 민주주의를 바라는 국민들의 염원을 담아 투쟁에 나선 의로운 대학생들을 빨갱이로 몰고 박종철 열사를 죽음으로 몰아넣었던 세력들이다. 그 세력들이 사라지지 않고 오늘에 와서는 다시 노동자들의 생존권과 철도민영화 저지를 위해 나선 철도 노동자들을 탄압하고 있다.

입만 열면 ‘국민행복시대’를 말하던 박근혜 정부는, 지금까지 국민들을 행복하게 해줄 만한 그 어떤 정책도 제시하지 못했고, 쌍용자동차 노동자들과 약속한 대화의 약속도 헌신짝처럼 내팽겨쳤으며, 이명박 정권에서 행해왔던 노동자 배제 정책을 일관되게 추진하고 있다.
뿐만 아니다. 한반도 전쟁위기가 고조되고 있는 지금, 박근혜 정부의 정책은, 안일하다 못해 무지함 그 자체다! 국민들을 언제 터질지 모를 전쟁의 불안과 공포에 떨게 하고 있다.

어제, 박근헤 정부가 재갈을 물려 공안탄압을 자행한 철도노조 간부 6명은 철도 KTX 민영화, 공공부문 민영화 반대 투쟁에서 열심히 활동한 노동자들이다. 또한 지금도 민주노총 지역본부장 등 노동자들을 위해 열심히 활동하고 있는 노동조합의 간부이다. 이러한 노동자들에 대한 탄압은 철도노조에 대한 탄압을 넘어서 철도 KTX 민영화를 반대한 모든 국민들에 대한 도전이며, 민주노총에 대한 탄압이다. 민주노총은 이 만행적 탄압을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

박근혜 정부에 경고한다!
KTX 민영화와 공공부문 민영화를 반대하면 ‘이적단체’인가? 철도노조 간부 6명에 대한 ‘공안탄압’을 즉각 중단하라!
철도 노동자들의 정당한 투쟁에 대해 ‘종북 색깔공세’로 몰아간다면, 박근혜 정부는 철도 노동자들을 상대로 싸우게 되는 것이 아니라, 민주노총 80만 조합원들을 상대로 싸우게 될 것임을 똑똑히 기억해야 할 것이다.
더 나아가 민주주의 역행을 반대하는 4,800만 국민들이 박근혜 정권에 맞서 투쟁하게 될 것임을 똑똑히 기억해야 한다.

2013년 4월30일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대전지역본부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7 (기사스크랩)통상임금에 `정기상여금` 포함‥노동부 수정안 마련키로 노동자 2013.11.13 8712
136 (기사 스크랩) 현대차 노사 "공장혁신팀 해체" 합의 노동자 2012.01.12 8728
135 하향평가표 문제 있는 듯.... 조합원 2010.01.14 8757
134 (펌) 대법 "불법파견도 2년 경과하면 고용 보장" 조합원 2008.09.20 8759
133 (펌)생명연-KAIST 통합반대 서명 3300명 넘어서 조합원 2008.06.03 8760
132 신채호 선생의 절실한 한마디!!! 금빛구름 2008.12.17 8774
131 (스크랩) MB의 대표 서민들, 5 년 지난 지금 그들의 삶은… 노동자 2012.11.02 8825
130 포스코에너지 임원, 항공노동자 폭행 물의 노동자 2013.04.22 8869
129 사용치 않은 노조 게시판 철거 요망 우주리 2008.04.23 8882
128 (스크랩) 쌍용자동차 국회 대정부질의 영상 노동자 2012.09.10 8919
127 ++++대한한국 종교가 섞었다==종교 사기꾼 퇴출합시다++++장단맞추기== 행복하세요 2012.05.15 8932
126 (기사 스크랩) 국책기관 원자력연구원도 불법파견 노동자 2013.04.01 8955
125 유튜브동영상 노동자 2011.12.29 8962
124 (기사스크랩)1848일 만에 날아든 희망…대법원 “콜트·콜텍 정리해고 부당” 노동자 2012.02.23 8981
123 (기사스크랩) 대법원, "사내하청 2년이상 일하면 정규직"...업계 비상 노동자 2012.02.23 9007
122 [강좌안내] 세계노동자들의 투쟁의 역사! <노동자교육센터> 노동자교육센터 2008.05.21 9011
121 RE : 사용치 않은 노조 게시판 철거 요망 위원장 2008.04.28 9050
120 (스크랩) 법원 "단협 무시한 정부 가족수당 강제 환수 부당 노동자 2011.07.12 9062
119 (동영상) 배우가 민주노총에 보내는 영상편지 노동자 2011.04.18 9068
118 한반도 평화협정 실현 '추진위원, 길잡이'가 되어주세요 평통사 2008.10.01 9093
Board Pagination Prev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