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8.04.29 00:00

생명 투쟁속보 제1호

조회 수 7840 댓글 0
원칙없고 비전없는 통합반대 투쟁속보 제1호

“모든 조합원의 이름으로 통합에 반대한다.”
“정부의 강압적인 통합 추진을 저지하기 위하여 강력한 투쟁을 결의한다.”

▣ 투쟁속보를 펴내며

위 내용은 4월 25일 비상총회 결의사항입니다. 이에 따라 우리 지부는 4월 26일 아침부터 즉각 통합반대 투쟁에 돌입했습니다. 오늘부터는 수시로 투쟁속보를 발행합니다. 통합반대 투쟁을 조합원들과 함께 하기 위한 것입니다.
원칙없고 비전없는 통합논의가 중단될 때까지 투쟁은 계속되고 투쟁속보는 계속 발행될 것입니다. 조합원들께서는 이 투쟁속보를 통해서 상황을 공유하고 지부의 행동지침에 함께 해 주시기 바랍니다. 그리고 우리 연구원이 정출(연)으로서 안정적 위상과 역할을 확립할 수 있는 방안을 다 함께 토론하면서 찾아봅시다.

▣ 출근투쟁 2일째 풍경

매일 아침 8시 15분부터 정문과 후문에서 1시간 가량 출근투쟁이 진행됩니다. 함께 하실 분은 언제라도 환영합니다.

▣ 투쟁일정

<4월 28일 월요일>
- 출근투쟁 : 아침 8:15-, 정문과 후문
- 점심 선전전 : 오전 11:30-, 식당 앞(서명포함)

<4월 29일 화요일>
- 출근투쟁 : 아침 8:15-, 정문과 후문
- 공공연구노조 : 11:30-, 공공연구기관 위상 재정립과 공공성 강화를 위한 기자회견(본관 앞)
- 서남표 총장에게 보내는 공개질의서 발송

▣ 전 직원 서명운동에 동참해 주기를

노동조합에서는 조합원뿐만 아니라 전 직원들의 통합반대의지를 모으고 이를 정부와 관련 기관에 적극적으로 알리기 위해 지난 25일부터 서명운동에 돌입했습니다. 다음과 같은 방식으로 서명운동에 동참해 주시기 바랍니다.

- 노조 게시판에 올라온 서명지를 내려받아 내용을 채운 후에 해당 구역 지부 대의원에게 전달한다.
- 점심시간에 식당 앞에서 벌이는 서명대에서 직접 서명한다.
- 노조 사무실에 와서 직접 서명한다.

▣ 조합원 배가운동

노동조합의 활동력과 투쟁력은 조직률에서 나옵니다. 현재 우리 지부의 노조 가입 대상은 정직원, 특수인력, 사업계약직, 계약직 등을 망라하여 400명 가까이 되지만 조합에 가입된 인원은 20%를 약간 웃도는 수준입니다. 조합원들의 권익을 더욱 향상시키고 통합 반대 투쟁에 힘을 더 보태기 위해서 이제부터 조합원 배가 운동을 본격적으로 시작합니다. 출연(연)에 대한 정부의 간섭과 통제에 맞서 투쟁할 수 있는 유일한 조직은 노동조합입니다. 모두 오십시오. 함께 합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7 (기사스크랩) '쌍용차 파업 징계해고' 항소심도 "부당" 노동자 2012.04.18 9759
136 (기사스크랩) 조현오 "쌍용차 진압 작전, 대통령 승인" 노동자 2012.04.20 7585
135 (기사스크랩) 철도노조 86%로 파업 가결...KTX 민영화저지 본격화 철도노동자 2012.04.25 10359
134 2012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전세계 클린월드운동 신용교 2012.04.25 9460
133 통합진보당 당권파 하는 꼴 노동자 2012.05.14 4480
132 ++++대한한국 종교가 섞었다==종교 사기꾼 퇴출합시다++++장단맞추기== 행복하세요 2012.05.15 9010
131 (기사 스크랩) 유성기업 법위반 70건, 과태료 10억에도 불법 계속 노동자 2012.05.18 9376
130 (유튜브) 부부간 운전연수 이렇게 하면 노동자 2012.06.14 8740
129 [만화대자보]공공기관경영평가, 그것이 알고 싶다 file 관리자 2012.07.02 5992
128 안도현 시인의 "연탄한장" file 노동자 2012.07.10 11989
127 (스크랩)MBC 노조, 170일 만에 파업 잠정중단 결정(종합) 노동자 2012.07.17 8725
126 (스크랩) "삼성노조, 4명서 120명으로..서로 얼굴 몰라" 노동자 2012.07.18 10539
125 (스크랩) 보수 ‘어버이연합’ 반발 뚫고…노인노조 시동 노동자 2012.07.18 9399
124 (스크랩) 법원, 삼성 '가짜' 집회에 제동 노동자 2012.07.23 7920
123 (스크랩) 콜트·콜텍·쌍용차·용산…누가 우리의 하나됨을 가로막는가 노동자 2012.07.24 8784
122 (스크랩) 쌍용차, 자산평가 제각각…결론은 하나같이 '대량 정리해고' 노동자 2012.07.24 9545
121 (스크랩) 쌍용차 회계 조작 논란…회계 원칙 어긴 유형자산 평가 노동자 2012.07.24 9284
120 (동영상) 가자! 8월 총파업으로 노동자 2012.08.13 11772
119 (스크랩) MBC, 직원 컴퓨터에 ‘사찰 프로그램’ 설치 논란 노동자 2012.09.03 9545
118 (스크랩) "박근혜 후보, 진정성이 있다면 만나서 얘기합시다" 노동자 2012.09.10 9928
Board Pagination Prev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