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8023 댓글 0
미국의 7,000억달러 구제금융 개시 등으로 글로벌 금융위기를 잠재울 수 있을 것이란 기대감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한국의 루비니’로 소개되고 있는 새사연 김병권 연구센터장의 강연을 마련하였습니다.

 

루비니는 2006년 IMF 총회에서 미국경제의 (12단계) 붕괴론을 내놓아 미친 사람 취급을 받았으나 현재 그 예측이 한 치의 오차도 없이 들어맞아 사람들을 놀라게 하고 있는 미국의 경제학자입니다.

“미국 역사상 최악의 주택시장 침체(1단계) - 서브프라임 모기지 손실 확대(2단계) - 신용카드 대출 등 소비자 신용 부실(3단계) - AAA 등급 채권보증업체의 신용등급 하향 조정(4단계) - 상업용 부동산 시장의 붕괴(5단계) - 대형 은행 파산(6단계) - 금융기관의 무모한 차입매수(LBO)로 인한 대규모 손실(7단계) - 기업의 연쇄부도 및 신용부도스와프(CDS) 손실 확대(8단계) - 헤지펀드처럼 자금 추적이 어려운 금융기관의 붕괴(9단계) - 주가 급락(10단계) - 금융시장에서 유동성이 고갈(11단계) - 금융기관의 강제 청산, 자산 헐값 매각 등 악순환이 반복(12단계)” 그는 세간의 희망과는 달리 “미국이 최악의 경제위기를 겪을 것”이며 “금융손실과 경제위기의 혹독함”을 강조하고 있습니다.

 

새사연 김병권 센터장이 그려주는 세계경제의 위기와 한국경제의 파국의 시나리오, 그리고 그 폐허위에 새롭게 세워질 대안의 경제시스템에 대한 이야기를 기대해 주십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77 생공투 속보 57호 생공투 2008.07.24 8188
176 생공투 속보 58호 file 생공투 2008.07.25 8343
175 생공투 속보 59호 file 생공투 2008.07.28 8220
174 생공투 속보 60호 file 생공투 2008.07.29 8348
173 생공투 속보 61호 file 생공투 2008.07.30 8359
172 생공투 속보 62호 file 생공투 2008.07.31 8212
171 생공투 속보 63호 생공투 2008.08.01 8326
170 생공투 속보 64호 file 생공투 2008.08.04 8278
169 생공투 속보 65호 file 생공투 2008.08.05 8252
168 생공투 속보 66호 file 생공투 2008.08.06 8440
167 생공투 속보 67호 file 생공투 2008.08.07 8278
166 생공투 속보 68호 file 생공투 2008.08.08 8282
165 생공투 속보 69호 file 생공투 2008.08.11 8351
164 생공투 속보 70호 file 생공투 2008.08.12 8413
163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3 7820
162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4 8224
161 생공투 속보 72호 file 생공투 2008.08.14 8489
160 생공투 속보 73호 file 생공투 2008.08.18 8351
159 생공투 속보 74호 file 생공투 2008.08.19 8086
158 생공투 속보 75호 file 생공투 2008.08.20 8325
Board Pagination Prev 1 ...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