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0.10.29 00:00

정보공유

조회 수 8644 댓글 0


1. 육사총동창회 여 숙 동



기무사 김 창 모



이런 이름이나,



비슷한 이름으로 오는 메일은



中國 해킹메일입니다.



모든 데이터가 中國으로 빠져 나간다고 합니다.



아시는 분들께 긴급전파 바랍니다.





 


2. 다음 전화번호는 두 번 울리고 끊어집니다.



절대로 받지도 말고 걸지도 마세요.



많은 통화료가 나갑니다.



02-6406-9050 begin_of_the_skype_highlighting



02-6406-9050 end_of_the_skype_highlighting



또 한 두 번 짧게 울리는 전화는 수신 송신하지 마세요





 


3. 긴급 경고 만약 어떤 사람이 길거리에서



당신에게 접근하여 마른 해산물을 추천하며 판매하려 하면서,



한번 맛보라던지 냄새 한번 맡아 보라 한다면



반드시 주의 하셔야 합니다.



그것은 해산물이 아니라 '에틸에테르' 입니다.



일종의 마취약으로서 냄새를 맡게 되면 정신을 잃게 되며,



그들은 당신을 곤경에 처하게 할 것 입니다.





현재 중국 광동, 하북, 천진, 무한, 남창 등



몇몇 지방에서 나타나기 시작했습니다.



중국 여행인은 특히 조심 하셔야 하고,



국내에서도 이와 유사한 범죄가 있을 수 있으니 여러분 조심하십시오.





 


그리고 여러분이 알고 있는



카페나 친지에게 전파하여서



여러분의 친구들도 알 수 있게 전하여 주십시오.



 


이동전화를 걸때 주의사항 수신자가



응답을 할 때까지 이동전화를 귀 가까이 대지 마십시오.



왜냐하면 이동전화를 건 직후의 신호음이



2watts=33dbi로 크기 때문입니다. 조심하세요.





 


이동전화는 왼쪽 귀로 사용하세요.



오른쪽 귀를 사용할 경우 뇌에 직접 영향을 줄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핸드폰 통화료 주의 시항 신호음이 끊어진 핸드폰



그 번호로 다시 전화 걸지마세요





 


 


[안철수연구 소장 발표 옳김]





핸드폰 벨이 울리고 딱 끓어 질때! 궁금해서



그 번호로 확인 전화를 걸지 말것을 당부!



일단 그 번호로 확인 전화를 하면 받는사람은 없고



@23,000원이 자동으로 결재 됩니다



통신담당 경찰수사대 에서도



손을 못 댈 정도로 최첨단 시스템 을



구축해 놓고 사기행각을 한다하니



각별히 조심 하십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17 노동조합 들꽃소식지의 옳바른 방향 박봉섭 2009.02.21 10413
216 [민주노총위원장담화문]새로운 희망과 역사를 만드는 전국노동자대회 조합원 2008.11.03 10426
215 SK 최태원 회장 사촌동생 노동자 폭행후 2천만원 건네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10442
214 [과학 강좌] 켈러, 하딩, 해러웨이의 시선으로 과학기술과 젠더 들여다보기 강좌를 소개합니다. 다중지성의 정원 2010.03.29 10444
213 (스크랩) 4050대화 내용 유머 2011.05.31 10458
212 [강의 안내] 자본축적과 공황 - 공황의 원인은 무엇인가? 노동자정치학교 2010.03.02 10474
211 (펌) 저임금의 굴레, 최저임금을 넘어(동영상) 노동자 2011.06.01 10533
210 쌍용차 대한문 분향소 4일 새벽 6시 기습 철거 노동자 2013.04.05 10558
209 (스크랩) 삼성직원 복수노조후 첫 노조 설립 노동자 2011.07.13 10572
208 전관예우의 심리 지나가는자 2011.01.13 10574
207 (스크랩) 양대노총 "3대 반노동정책 철폐" 요구 노동자 2011.06.09 10602
206 무단 조기 퇴근을 해 버리는 KAIST 김세동 노조위원장 열받은 노동자 2015.02.17 10603
205 KAIST 청소노동자 노예적 노사관계 강요하는 에스티엘(주) 규탄 노동자 2013.03.22 10612
204 청년일자리 뺏는 귀족노조의 고용세습. 노동자 2015.02.12 10650
203 (펌) “정당한 쟁의땐 업무지장 줘도 처벌못해” 조합원 2010.04.30 10655
202 (기사스크랩)집회방해 경찰 체포시도 권영국 변호사 구속영장 기각 노동자 2013.07.29 10717
201 [승리하는 민주노총] 영상홍보 3호 : 민주노총 변화의 시작, 2mb몰락의 신호탄 기호1 김영훈 강승철 2010.01.22 10754
200 신묘년을 맞이하며 현은 2011.01.08 10773
199 카이스트 직원, "자살한 카이스트 학생들 우둔하다" 노동자 2011.08.10 10804
198 (펌)정리해고 철회 및 희생자 범국민 추모제 조합원 2011.03.28 10820
Board Pagination Prev 1 ...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