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8522 댓글 0

저녁을 먹고 나면 허물없이 찾아가


차 한 잔을 마시고 싶다고


말할 수 있는 친구가 있었으면 좋겠다.



입은 옷을 갈아 입지 않고 김치냄새가 좀나더라도


흉보지 않을 친구가


우리 집 가까이에 있었으면 좋겠다.



비오는 오후나 눈 내리는 밤에


고무신을 끌고 찾아가도 좋을 친구.



밤늦도록 공허한 마음도 마음 놓고 불 수 있고,


악의 없이 남의 이야기를 주고받고 나서도 말이


날까 걱정되지 않는 친구가...



사람이 자기 아내나 남편,


제 형제나 제자식하고만 사랑을 나눈다면,


어찌 행복해질 수 있으랴..



영원히 없을수록 영원을 꿈꾸도록 서로 돕는


진실한 친구가필요하리라.

(유안진의 "지란지교를 꿈꾸며" 중에서)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37 (정보) 유튜브에서 뉴스타파를 시청하자 노동자 2012.03.19 10202
236 (기사스크랩) 조현오 "쌍용차 진압 작전, 대통령 승인" 노동자 2012.04.20 10268
235 참사랑 평신도 2015.03.13 10270
234 못살겠다 대한민국~~~ motoh 2009.04.03 10322
233 민주노총, 국정감사에 노조법 전면재개정 촉구 노동자 2010.10.04 10340
232 꼼꼼이 26호(공공운수연맬 발행) 조합원 2009.11.24 10361
231 꼼꼼이 29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10.03.29 10392
230 여성리더십 학교 신청하세요~ 민주노동당 대전시당 2009.09.03 10405
229 직급단일화 추진 방법은 권역별 간담회를 통해 정해야... 조합원 2010.03.09 10438
228 (스크랩) 4050대화 내용 유머 2011.05.31 10458
227 기호1번 수석부위원장 후보가 꼭 되었으면 합니다 닉베라 2009.04.09 10510
226 [과학 강좌] 켈러, 하딩, 해러웨이의 시선으로 과학기술과 젠더 들여다보기 강좌를 소개합니다. 다중지성의 정원 2010.03.29 10536
225 SK 최태원 회장 사촌동생 노동자 폭행후 2천만원 건네 비정규직의 슬픔을 아는자 2010.11.29 10553
224 ‘공적연금강화 국민행동’ 발족 노동자 2015.03.13 10569
223 (펌) “정당한 쟁의땐 업무지장 줘도 처벌못해” 조합원 2010.04.30 10655
222 전관예우의 심리 지나가는자 2011.01.13 10657
221 쌍용차 대한문 분향소 4일 새벽 6시 기습 철거 노동자 2013.04.05 10663
220 (스크랩) 삼성직원 복수노조후 첫 노조 설립 노동자 2011.07.13 10671
219 생공투 속보 27호 생공투 2008.06.12 10684
218 현대차 하청노동자 파기환송심 승소 file 하청노동자 2011.02.11 10684
Board Pagination Prev 1 ...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