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창의학습관에서 인사팀장의 발표로 기관의 직원 직급단일화(안)에 대한 설명회가 있었다고 한다.

 그렇다면 전직원을 대상으로 직급단일화(안)을 설명해야 하지 않았는가?

 행정직 직원만 불러 놓고 설명회를 가진 것은 직급단일화가 기본적으로 어떤 차원에서
 
 이루어져야 하는지 그 개념이 없거나 인사팀장이 행정직이기때문에 사적인 감정에 

 치우쳐 행정 처리상의 중심을 잃은 것일 게다.

 노동조합은 그 조직적 범위가 조합원에 국한되어 있다. 따라서 노동조합은 조합원만을

 대상으로 설명회나 기타 사안을 다룰 수 있다. 그러나 기관은 조합원이든 기능직이든

 행정직이든 모두 동일하게 아우러야 한다. 즉 특정 직군을 대상으로만 직급단일화(안)

 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는 것은 있을 수 없다. 기관 실무위원회에서 만든 직급단일화(안)

 은 기능직이든 뭐든 모두 해당되고 그래서 모든 직급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해야하고
 
 의견을 수렴해야 옳다. 행정을 몰라서 그런거라고는 믿고 싶지 않다. 분명 사적인 감정

 에 치우쳐 경우없이 경솔하게 처신한 것으로 보여진다. 이 번 설명회가 행정직 직원만

 을 위한 자리였다면 기관의 행정조직이 아닌 마치 행정직 노조가 있어 움직이는 것처럼
 
 느껴진다. 이런 행태적 움직임은 행정처장의 인정하에 인사팀장이 행동대장이
 
 되고 있다고 판단된다. 따라서 행정직원 전체를  염두해 두지 않고 행정직만을 두고 있

 는 그들은 그 보직 자리가 맞지 않다고 본다. 그동안 기능직이 제대로 가치 평가를 

 못받고 행정직 직원의 승진에 희생되어 온 것을 생각하면 이번 일은 참으로 화난다.

 일부 부진한 기능직 직원도 물론 있겠지만, 대다수의 기능직이 제 몫을 하고 있고 또
 
 그렇게 해 왔다. 직원 직급단일화를 앞두고 이런 정신 못차리고 썩은 행태를 한 인사팀

 장과 행정처장은 그 윗선의 보직자가 그들을 다시 평가하기를 기대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77 꼼꼼이 27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11.24 9437
276 (펌)한노총, 정책연대파기ㆍ총파업 결의 조합원 2009.10.15 9445
275 (정보) 장편 노동영화,일반극장 첫 상영 조합원 2008.08.20 9446
274 민주노총 대전본부 3기임원선거 진행에 대한 선본의 입장 이대식선본 2011.10.25 9465
273 [보도자료] 노조파괴 하청업체 선정 서울대병원 규탄 기자회견 서울대병원 2015.03.13 9511
272 기호1번 수석부위원장 후보가 꼭 되었으면 합니다 닉베라 2009.04.09 9538
271 (정보) "유류세 대폭인하"를 위한 백만인 사이버서명운동 노동자 2012.03.09 9561
270 [특별인터뷰] 김현주 전교조 수석부위원장 전교조 2009.08.28 9589
269 노조용품 노동자 2008.05.06 9600
268 한번 마음껏 웃어 보자구요 행님 ㅋㅋㅋ 조합원 2008.09.04 9610
267 민주노총 서울본부 법률학교에 초대합니다! 서울본부 2010.06.17 9610
266 축~욱 늘어지는 몸, 정신 버쩍들게 만드는 MB 박봉섭 2008.05.27 9611
265 생공투 속보 86호 file 생공투 2008.09.12 9631
264 생공투 속보 17호 생명 2008.05.28 9633
263 생명 투쟁속보 제7호 file 생명 2008.05.13 9634
262 서두수의 학문적 정체성 노동자 2013.05.31 9635
261 (펌)KAIST 노조 "대학 정책결정에 직원 참여해야" 관리자 2008.05.29 9673
260 내부고발 아웃소싱 제도를 도입하자 노동자 2015.02.17 9675
259 감사 선임을 두고 KAIST노조가 보이는 파렴치한 모습 노동자 2015.02.03 9676
258 생명 투쟁속보 제9호 생명 2008.05.15 9697
Board Pagination Prev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