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6479 댓글 0
http://news.naver.com/main/vod/vod.nhn?oid=214&aid=0000168022




기가 막힌다.



민노당 시의원은 비정규직 직원을 폭행하고,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은 자기 회사 비정규직 노동자 파업을 도와주러 온 노동운동가를 폭행하고, KAIST 노동조합 간부는 학생인줄 알았다며 학내 구성원을 폭행을 하고....


노동계에도 솔찍히 쓰레기들이 있다. 인정할건 인정하자. 사람 사는 곳인데 왜 인간 말종들이 없겠나. 우리도 쓰레기 분리수거 및 소각을 하지 않으면 안된다. 썩은 사과는 근처에 있는 다른 사과들마저도 썩게 만든다. 개인의 영달을 위해 노동자들의 권익을 침해하고 안위에 위해가 되는 저런 썩은 사과들은 자진해서 물러나던지, 숙청해야 하지 않을까. 그러지 않으면 우리가 정말로 필요할 때에 과연 누가 도와주러 올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77 대법원, "사내하청 근로자 '정직원' 지위 첫 인정" 조합원 2008.07.11 6619
376 환관정치의 폐혜 지나가는이 2012.09.29 6619
375 생공투 속보 84호 file 생공투 2008.09.04 6620
374 나를 변화시키는 무한도전, 로체청소년원정대 file 로체원정대 2008.09.18 6621
373 생공투 속보 28호 file 생공투 2008.06.13 6629
372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4.28 6634
371 [펌]출연연 개편 전제는 자율적 합의-교과부 박종구 제 2차관 조합원 2008.07.02 6635
370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8호]특별교섭 외면, ERP 일방 시행 발전노조 2009.11.13 6635
369 "보이는것이 전부는 아니다"라는 말이 절로 나오는 장면입니다. file 노동자 2011.04.15 6640
368 생공투 속보 38호 file 생공투 2008.06.27 6644
367 [성명서]언제부터 감사실이 “무소불위(無所不爲)”의 권력집단이 되었던가! 관리자 2014.08.19 6644
366 생공투 속보 88호 file 생공투 2008.09.23 6646
365 생공투 속보 21호 file 생명 2008.06.03 6647
364 [대자보]감사실의 수상한 행보를 주시하는 이유 file 관리자 2014.08.14 6665
363 인사고과 규정 문제로 10명 넘게 "보통" 등급이 나왔다든데 사실인가요? 이래서야 2009.02.26 6671
362 "최저임금 삭감, 파렴치한 착취행위" 조합원 2008.11.25 6674
361 [공기업 민영화 반대 100초 토론]영상 조합원 2008.07.10 6679
360 생공투 속보 85호 file 생공투 2008.09.08 6682
359 생공투 속보 82호 file 생공투 2008.09.01 6696
358 생공투 속보 46호 file 생공투 2008.07.09 6698
Board Pagination Prev 1 ...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