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 노동자가 앞장서는 제2의 촛불대항쟁! 도화선이 되겠습니다.

* 연맹의 독자성을 고집하여 민주노총의 발목잡는 투쟁이 아니라 민주노총과 함께 전체 민중과 함께하는 투쟁을 조직하겠습니다.


* 무조건 지역으로 헤쳐모여, 묻지마 통합, 문어발식 통합, 일방통행식 통합은 실패했습니다.

* 가맹노조의 특성과 의사를 충실히 반영한 기초위에 조합원 동지들이 납득할 수 있는 산별노조를 건설하겠습니다.

* 공동투쟁을 통하여 산별의 필요성과 조합원의 정서적 동질성을 높여나가는 바탕위에 산별을 건설하겠습니다.

* 통합결의는 조합원 직접투표로 결정하겠습니다.


* 연맹의 방침을 일방적으로 강제하는 것이 아니라 현장중심, 가맹노조 중심의 사업을 펼쳐 나가겠습니다.


- 3대 연맹 임원선거, [위수사 후보 : 기호1] 이혜선, 전승욱, 임헌용 

- 3대 연맹 임원선거, [부위원장 후보 : 기호1] 김용욱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7 [전단]조합원용 유인물-최저임금, 노조법 재개정 file 민주노총 2011.05.23 8334
416 [쥐코보기]이명박 정부를 통쾌하게 비판한 한국판 식코, '쥐코' 조합원 2008.06.18 7031
415 [칼럼] KAIST의 미래는 관리자 2007.11.26 10973
414 [특별인터뷰] 김현주 전교조 수석부위원장 전교조 2009.08.28 7642
413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3호]영흥지부 파업은 계속된다! 회사의 탄압이 계속되면 투쟁은 더 높아질것 발전노조 2009.11.23 6634
412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5호]"일단 출근은 시키세요" 발전노조 2009.11.25 6365
411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1호] 으랏차차~ 힘찬 팔뚝질! 지부순환파업 1일차, 영흥화력지부에서 전개 발전노조 2009.11.19 6639
410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2호] 영흥 사무직조합원 감시 뚫고 파업 참여! 발전노조 2009.11.20 6563
409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22호]동지들, 19일 본사에 모입시다! 발전노조 2009.12.14 5270
408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3호] 간부파업 현장에서 사수! 발전노조 2009.11.04 8900
407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4호] 단협해지는 노동조합 말살하겠다는 것 발전노조 2009.11.05 7883
406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4호] 본사에서 울려퍼진 "해고 철회" 발전노조 2009.11.24 6700
405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7호] 다시 모인다! 16일 2차 전면파업 발전노조 2009.12.02 5853
404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20호] 발전회사는 경영진과 고위직의 밥벌이 도구가 아니다 발전노조 2009.12.10 5769
403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21호] 10일 실무교섭, 사측은 목석? 발전노조 2009.12.11 5820
402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7호]교섭요구에 사측, '황당한 답변'? 발전노조 2009.11.12 6887
401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8호]특별교섭 외면, ERP 일방 시행 발전노조 2009.11.13 6906
400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18호] 징계협박 파업방해, 형사책임 반드시 물을 것. 발전노조 2009.12.04 5204
399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19호]다함께 힘찬 투쟁을! 권역별 파업 일정 변경, 16일 2차 전면파업은 예정대로 발전노조 2009.12.07 5622
398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16호]영흥화력 인권탄압 막기 위해 ‘국회, 법률, 인권’단체가 나섰다!! 발전노조 2009.11.27 6499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