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오늘 창의학습관에서 인사팀장의 발표로 기관의 직원 직급단일화(안)에 대한 설명회가 있었다고 한다.

 그렇다면 전직원을 대상으로 직급단일화(안)을 설명해야 하지 않았는가?

 행정직 직원만 불러 놓고 설명회를 가진 것은 직급단일화가 기본적으로 어떤 차원에서
 
 이루어져야 하는지 그 개념이 없거나 인사팀장이 행정직이기때문에 사적인 감정에 

 치우쳐 행정 처리상의 중심을 잃은 것일 게다.

 노동조합은 그 조직적 범위가 조합원에 국한되어 있다. 따라서 노동조합은 조합원만을

 대상으로 설명회나 기타 사안을 다룰 수 있다. 그러나 기관은 조합원이든 기능직이든

 행정직이든 모두 동일하게 아우러야 한다. 즉 특정 직군을 대상으로만 직급단일화(안)

 에 대한 의견을 수렴하는 것은 있을 수 없다. 기관 실무위원회에서 만든 직급단일화(안)

 은 기능직이든 뭐든 모두 해당되고 그래서 모든 직급을 대상으로 설명회를 해야하고
 
 의견을 수렴해야 옳다. 행정을 몰라서 그런거라고는 믿고 싶지 않다. 분명 사적인 감정

 에 치우쳐 경우없이 경솔하게 처신한 것으로 보여진다. 이 번 설명회가 행정직 직원만

 을 위한 자리였다면 기관의 행정조직이 아닌 마치 행정직 노조가 있어 움직이는 것처럼
 
 느껴진다. 이런 행태적 움직임은 행정처장의 인정하에 인사팀장이 행동대장이
 
 되고 있다고 판단된다. 따라서 행정직원 전체를  염두해 두지 않고 행정직만을 두고 있

 는 그들은 그 보직 자리가 맞지 않다고 본다. 그동안 기능직이 제대로 가치 평가를 

 못받고 행정직 직원의 승진에 희생되어 온 것을 생각하면 이번 일은 참으로 화난다.

 일부 부진한 기능직 직원도 물론 있겠지만, 대다수의 기능직이 제 몫을 하고 있고 또
 
 그렇게 해 왔다. 직원 직급단일화를 앞두고 이런 정신 못차리고 썩은 행태를 한 인사팀

 장과 행정처장은 그 윗선의 보직자가 그들을 다시 평가하기를 기대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7 [펌]불법 날치기 언론악법은 원천무효 조합원 2009.07.23 7531
416 생공투 속보 57호 생공투 2008.07.24 7533
415 (펌)롯데백화점 비정규직 해고자 일부 복직 노사 합의 file 노동자 2011.02.08 7533
414 피로한 심신 날려 보아요 조합원 2008.09.04 7534
413 상향평가표의 문제점 조합원 2010.01.14 7536
412 생공투 속보 85호 file 생공투 2008.09.08 7538
411 정말 이런 임급협상을 협상했다고 봐야 하나요? 어이없어 2011.12.27 7540
410 생공투 속보 62호 file 생공투 2008.07.31 7542
409 생공투 속보 28호 file 생공투 2008.06.13 7545
408 생공투 속보 65호 file 생공투 2008.08.05 7546
407 꼼꼼이22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6.19 7546
406 "최저임금 삭감, 파렴치한 착취행위" 조합원 2008.11.25 7551
405 생공투 속보 84호 file 생공투 2008.09.04 7552
404 생공투 속보 67호 file 생공투 2008.08.07 7557
403 나를 변화시키는 무한도전, 로체청소년원정대 file 로체원정대 2008.09.18 7557
402 꼼꼼이(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4.28 7567
401 환관정치의 폐혜 지나가는이 2012.09.29 7572
400 생공투 속보 38호 file 생공투 2008.06.27 7573
399 생공투 속보 71호 file 생공투 2008.08.14 7575
398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 8호]특별교섭 외면, ERP 일방 시행 발전노조 2009.11.13 7579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