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7791 댓글 0
http://news.naver.com/main/vod/vod.nhn?oid=214&aid=0000168022




기가 막힌다.



민노당 시의원은 비정규직 직원을 폭행하고, 현대차 정규직 노조위원장은 자기 회사 비정규직 노동자 파업을 도와주러 온 노동운동가를 폭행하고, KAIST 노동조합 간부는 학생인줄 알았다며 학내 구성원을 폭행을 하고....


노동계에도 솔찍히 쓰레기들이 있다. 인정할건 인정하자. 사람 사는 곳인데 왜 인간 말종들이 없겠나. 우리도 쓰레기 분리수거 및 소각을 하지 않으면 안된다. 썩은 사과는 근처에 있는 다른 사과들마저도 썩게 만든다. 개인의 영달을 위해 노동자들의 권익을 침해하고 안위에 위해가 되는 저런 썩은 사과들은 자진해서 물러나던지, 숙청해야 하지 않을까. 그러지 않으면 우리가 정말로 필요할 때에 과연 누가 도와주러 올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7 보직자도 시간외수당 받나요? 나그네 2009.02.09 9251
416 ASA, 콜텍 지원을 위한 2008 한가위 재정사업 민주노총 대전지역본부 2008.08.29 9254
415 상향평가표의 문제점 조합원 2010.01.14 9255
414 생공투 속보 22호 file 생공투 2008.06.05 9257
413 생공투 속보 21호 file 생명 2008.06.03 9258
412 생공투 속보 25호 file 생공투 2008.06.10 9259
411 생공투 속보 63호 생공투 2008.08.01 9261
410 [ 노동자교육센터 학기제 강좌 『알기』참여안내 ] 노동자교육센터 2009.03.09 9261
409 공공부문 인력감축 강제추진 규탄 포스터 조합원 2009.03.30 9261
408 가짜'통과'로, MB언론장악 미디어악법은 저지된다☆(수준38m) 생각해보자 2009.07.27 9268
407 (출처 시사인)차가운 거리 위, 100년보다 긴 하루 노동자 2013.02.25 9273
406 환관정치의 폐혜 지나가는이 2012.09.29 9275
405 생공투 속보 29호 file 생공투 2008.06.16 9279
404 꼼꼼이24호(공공운수연맹 발행) 조합원 2009.07.24 9281
403 생공투 속보 13호 file 생명 2008.05.22 9294
402 [파업투쟁 승리! 발전통신 12호] 영흥 사무직조합원 감시 뚫고 파업 참여! 발전노조 2009.11.20 9295
401 생공투 속보 41호 file 생공투 2008.07.02 9306
400 충남지노위, 한국과학기술원 비정규직 부당해고 판정(펌) 하얀섬 2011.02.17 9309
399 하늘 아래.......................... file 노동자 2011.01.19 9310
398 생공투 속보 76호 file 생공투 2008.08.21 9312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