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9.04.17 00:00

지란지교를 꿈구며(4)

조회 수 8677 댓글 0

우리는 흰 눈 속 참대 같은 기상을 지녔으나


들꽃처럼 나약할 수 있고


아첨 같은 양보는 싫어하지만 이따금 밑지며사는 아량도 갖기를 바란다


우리는 명성과 권세 재력을 중시하지도 부러워하지도 경멸하지도 않을 것이며


그보다는 자기답게 사는데도 매력을 느끼려 애쓸 것이다


우리는 항상 지혜롭지 못하더라도 자기의 곤란을 벗어나기 위해


비록 진실일지라도 타인을 팔지 않을 것이다


오해를 받더라도 묵묵할 수 있는 어리석음과 배짱을 지니기를 바란다


우리의 외모가 아름답지 않다 해도 우리의 향기만은 아름답게 지니리라


우리는 시기하는 마음없이 남의 성공을 얘기하며


경쟁하지 않고 자기 일을 하되 미친 듯 몰두하게 되기를 바란다


우리는 우정과 애정을 소중히 여기되 목숨을 거는 만용은 피할 것이다


그래서 우리의 우정은 애정과도 같으며


우리의 애정 또한 우정과 같아서 요란한 빛깔과 시끄러운 소리도 피할 것이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7 (만평)MB 선진화 시대, 노동3권... file 조합원 2010.07.23 8670
416 "최저임금 삭감, 파렴치한 착취행위" 조합원 2008.11.25 8675
415 [전단] 최저임금 월드컵 16강(경총 최저임금 동결요구 비판) file 민주노총 2010.06.15 8675
414 (펌) 마르틴 니묄러의 "그들이 처음 왔을 때"................... 조합원 2010.08.04 8675
» 지란지교를 꿈구며(4) 청량거사 2009.04.17 8677
412 [펌]정몽구 회장, 900억은 직원 250명 20년치 월급이요! 조합원 2009.02.24 8682
411 [민주노총 3기 임원선거]이대식,김홍일,이강남이 드리는 7가지 약속2!! 이대식선본 2011.10.12 8682
410 [당선인사] 새롭게 거듭나는 대전본부를 만들겠습니다. 이대식선본 2011.11.14 8685
409 (출처 시사인)차가운 거리 위, 100년보다 긴 하루 노동자 2013.02.25 8690
408 생공투 속보 28호 file 생공투 2008.06.13 8702
407 생공투 속보 74호 file 생공투 2008.08.19 8704
406 생공투 속보 68호 file 생공투 2008.08.08 8710
405 생공투 속보 78호 file 생공투 2008.08.25 8711
404 생공투 속보 26호 file 생공투 2008.06.11 8715
403 정말 이런 임급협상을 협상했다고 봐야 하나요? 어이없어 2011.12.27 8715
402 (펌)MB정부, 삼성과 손 잡고 의료민영화 추진 조합원 2010.10.07 8716
401 회사 기밀 취급자도 노조활동 적법 노동자 2013.06.18 8716
400 인사고과 규정 문제로 10명 넘게 "보통" 등급이 나왔다든데 사실인가요? 이래서야 2009.02.26 8719
399 대법원, "사내하청 근로자 '정직원' 지위 첫 인정" 조합원 2008.07.11 8723
398 [ 노동자교육센터 학기제 강좌 『알기』참여안내 ] 노동자교육센터 2009.03.09 8724
Board Pagination Prev 1 ... 7 8 9 10 11 12 13 14 15 16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