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8.09.01 00:00

생공투 속보 82호

조회 수 9137 댓글 0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
그동안의 연대에 대해서 감사드립니다.

생명지부는 8월 28일 생공투 회의를 열고
-KAIST 정문 앞 출근투쟁은 재개하지 않기로 하고,
-교과부 앞 1인 시위를 중단하며
-강제통합 저지투쟁 관련 플랭카드는 8월 29일 퇴근 직전에 철거하고
-생공투 속보는 매일 발행하지 않고 사안 발생할 때마다 수시로 배포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투쟁을 중단하는 배경에 대해서는 속보에 대강 나와 있습니다만,
-강제통합의 가장 중요한 진원지였던 청와대가 사실상 통합 아닌 협력방안으로 방향을 선회했다는 사실이 확인되었고,
-교과부 또한 두 기관의 협력방안에 무게를 싣고 있으며,
-공공부문 선진화 방안 2차 발표에서 제외되었고 이후 발표에서도 생명연-KAIST 강제통합은 포함되지 않을 것임이 확실시되는 등의 상황을 종합하여
일단 투쟁은 중단하고 앞으로의 상황을 예의 주시하기로 하였습니다.

투쟁을 지지하고 성원해주신 동지들께 감사드립니다.
특히 출근투쟁에 함께 해 주시고 성원과 격려를 보내주신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께 감사인사를 드립니다.

곧 투쟁이 완전히 마무리되었다는 소식을 갖고 동지들을 만나게 될 것으로 보고,
그 때까지는 수시로 발행되는 투쟁속보를 통해 계속해서 상황을 공유하도록 하겠습니다.

생공투 속보 82호
2008. 8. 29 (금)

[1면]
-<속보> 강제통합 저지 투쟁 전격 중단
어제(8/28) 생공투 회의, 안정적 연구환경 쟁취가 다음 목표

[2면]
-500자 단상: 투쟁 128일째
-연구원 생활의 지혜(16)
부서별 업무(III)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37 이쁜놈 미운놈 양다리 2009.08.27 9164
436 쌍용차 노조 사측 '인력구조조정 최종안' 노조 와해 기만책... 관리자 2009.06.26 9165
435 (유래) 시발노무색기 유머 2011.05.25 9170
434 직원 직급단일화에 대한 노동조합의 생각은? 조합원 2010.02.23 9172
433 생공투 속보 40호 file 생공투 2008.07.01 9174
432 생공투 속보 66호 file 생공투 2008.08.06 9178
431 한 교사의 시국 선언 - 신성한 교육의 장을 이념으로 더럽히지 말라 참교육 2009.06.30 9180
430 생공투 속보 74호 file 생공투 2008.08.19 9182
429 (만평)MB 선진화 시대, 노동3권... file 조합원 2010.07.23 9188
428 노조용품 노동자 2008.07.15 9190
427 지란지교를 꿈구며(4) 청량거사 2009.04.17 9192
426 전체직원 직급단일화의 기본개념과 기본방침에 대한 질문? 잇쯔 투~ 핫 2009.08.14 9193
425 생공투 속보 35호 file 생공투 2008.06.24 9195
424 차 한잔의 향기를 맡으면서...... 조합원 2009.01.30 9197
423 (민주노총) 총력투쟁본부 소식지(10호) file 조합원 2009.12.24 9200
422 상향평가표의 문제점 조합원 2010.01.14 9203
421 생공투 속보 30호 file 생공투 2008.06.17 9204
420 생공투 속보 20호 file 생명 2008.06.02 9207
419 생공투 속보 22호 file 생공투 2008.06.05 9212
418 (펌)노동 만평 만쉐이 2008.12.04 9215
Board Pagination Prev 1 ... 6 7 8 9 10 11 12 13 14 15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