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8.09.01 00:00

생공투 속보 82호

조회 수 9377 댓글 0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
그동안의 연대에 대해서 감사드립니다.

생명지부는 8월 28일 생공투 회의를 열고
-KAIST 정문 앞 출근투쟁은 재개하지 않기로 하고,
-교과부 앞 1인 시위를 중단하며
-강제통합 저지투쟁 관련 플랭카드는 8월 29일 퇴근 직전에 철거하고
-생공투 속보는 매일 발행하지 않고 사안 발생할 때마다 수시로 배포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투쟁을 중단하는 배경에 대해서는 속보에 대강 나와 있습니다만,
-강제통합의 가장 중요한 진원지였던 청와대가 사실상 통합 아닌 협력방안으로 방향을 선회했다는 사실이 확인되었고,
-교과부 또한 두 기관의 협력방안에 무게를 싣고 있으며,
-공공부문 선진화 방안 2차 발표에서 제외되었고 이후 발표에서도 생명연-KAIST 강제통합은 포함되지 않을 것임이 확실시되는 등의 상황을 종합하여
일단 투쟁은 중단하고 앞으로의 상황을 예의 주시하기로 하였습니다.

투쟁을 지지하고 성원해주신 동지들께 감사드립니다.
특히 출근투쟁에 함께 해 주시고 성원과 격려를 보내주신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께 감사인사를 드립니다.

곧 투쟁이 완전히 마무리되었다는 소식을 갖고 동지들을 만나게 될 것으로 보고,
그 때까지는 수시로 발행되는 투쟁속보를 통해 계속해서 상황을 공유하도록 하겠습니다.

생공투 속보 82호
2008. 8. 29 (금)

[1면]
-<속보> 강제통합 저지 투쟁 전격 중단
어제(8/28) 생공투 회의, 안정적 연구환경 쟁취가 다음 목표

[2면]
-500자 단상: 투쟁 128일째
-연구원 생활의 지혜(16)
부서별 업무(III)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7 (펌) 검찰 스폰서 관련 인터뷰 동영상 정의 2010.04.22 9332
456 생공투 속보 31호 file 생공투 2008.06.18 9335
455 [펌]"조합원은 직선제를 원하는가?" 조합원 2009.08.27 9337
454 전체직원 직급단일화의 기본개념과 기본방침에 대한 질문? 잇쯔 투~ 핫 2009.08.14 9340
453 생공투 속보 30호 file 생공투 2008.06.17 9342
452 (유래) 시발노무색기 유머 2011.05.25 9346
451 생공투 속보 40호 file 생공투 2008.07.01 9352
450 (초대) ETRI노동조합 창립 제25주년 기념식 file ETRI 2012.11.29 9352
449 조합원게시판... 유미선 2009.03.26 9353
448 생공투 속보 29호 file 생공투 2008.06.16 9358
447 생공투 속보 74호 file 생공투 2008.08.19 9365
446 2009 설명절 진보적 장애인운동조직 운영기금 마련 장애인문화공간 2009.01.08 9367
445 생공투 속보 61호 file 생공투 2008.07.30 9368
444 생공투 속보 43호 file 생공투 2008.07.04 9371
443 (펌) [이슈진단-①]과학자들이 짓밟히고 있다 조합원 2008.06.11 9374
442 생공투 속보 68호 file 생공투 2008.08.08 9376
» 생공투 속보 82호 file 생공투 2008.09.01 9377
440 찾아주셔서 감사합니다. 김준규 2008.12.08 9377
439 직원 직급단일화에 대한 노동조합의 생각은? 조합원 2010.02.23 9382
438 환관정치의 폐혜 지나가는이 2012.09.29 9384
Board Pagination Prev 1 ... 5 6 7 8 9 10 11 12 13 14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