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11.02.18 00:00

시대 단상

조회 수 8349 댓글 0
.
  
            
                        - 시대 단상 -
  
 
        일부 정부들이 외계에서 온 이들과 은밀하게 교류, 협상.
        이런 정보들은 비밀세력들만 알고 있고
        세상에는 공개하지 않고 있는 실정.
        케네디 대통령이 암살당한 것도 외계정보를 공개하려고 하다가
        비밀 세력에 의해 죽게 된다.
        이런 정보들이 세상에 알려지게 되면
        세계경제, 종교, 정치를 이끌고 있는 기득권층의 이익을
        더 이상 보장받을 수 없게 됨으로써 정보를 차단하고 있다.
        외계문명 정보를 알게 되면 지구의 종교, 역사는 새로 써야 한다.
        우리는 종교, 역사를 다시 배워야 한다.
   
        달, 지구, 화성, 금성을 비롯한
        태양계 대부분의 행성에 외계인들의 기지가 있다.
        피라미드 건축, 마야 문명, 대서양에 가라앉은 아틀란티스 문명 등
        고대 불가사의 대부분은 외계 이웃들이 지구에 와서
        그들의 진보한 과학기술이 관련돼서 그런 것.
   
        칠월칠석, 칠성별, 장독대에 정한수 놓고
        칠성님께 빌던 우리 조상 어머님들
        북두칠성 별과 우리 민족은 무슨 관련이 있길래 ...
  
        UFO가 세계 곳곳에 빈번하게 출몰하고 있다. 왜 그럴까 ?
        이것은 이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우리가 풀어야 할 화두이다.
        그들은 메세지를 인류에게 보내고 있는데
        먹고 사는 데만 정신이 팔린 우리들은
        코앞까지 불길이 번져오고 있는 것을 모르고 있다.
 
  
                  http://www.mrdd.or.kr
    
  
                   ...............................
  
 
  
     무엇이든지 쉽게 일확천금을 모으려고 하지 말아라.
     횡재수도 전생에 다 죽어가는 사람을 살린 적이 있다거나  
     망하여가는 사람을 도와주어 일으킨 은혜가 있는 자들에게 있는 것이지
     밑도 끝도 없이 아무런 공덕없이 생길 리 만무한 것이니라.  
     세상사를 다 깨닫고 보면 콩심은 데 콩나는 거와 같이
     선근善根심은 데 복이 따르는 것이고 팥심은 데 팥나듯이
     은혜를 베푸는 곳에 재수가 있는 이치를 알고 깨달아야 할지니라.
 
 
     재산이 많으면 성공했다고 하나 그 재산이 화근이 되어
     도리어 괴로워지는 근본이 될 수 있는 것이며,
     출세를 하여 성공을 했다고 자처하나
     그 출세가 무량無量인과를 짓는 화근의 뿌리가 되어
     도리어 고통스러워지는 근본이 될 수 있는 것이니라.
     부귀를 그리워하나 알고 보면 괴로움의 뿌리이고
     고통의 뿌리이며 화근의 뿌리이고
     자손만대 지옥의 뿌리도 될 수 있으니
     부귀를 누리되 修道의 길속에서 누리는 부귀영화만이
     참다운 부귀영화임을 깨달아야 하느니라.    
 
  
     현세에 복이 있다고 함부로 살지 마라.
     한 생을 잘못 살다 죽으면 남는 것은 죄업 밖에 없느니라.
     행복한 사람과 불행한 사람의 차등은
     생각 한 번 잘하고 생각 한 번 잘못한 차이이니라.
     행복한 사람의 생각은 미래를 생각하고 기선하며 선근을 심었고,
     불행한 사람의 생각은 미래를 우습게 보고
     현재만 편안하면 그만 이라는 생각 때문에 허송세월을 보낸 탓이니라.
 
  
           ◆  출처 : 미륵대도 經典 ( 용화세상 )
  
    
                  http://cafe.daum.net/mrdd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37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중국대륙의 살아있는 사람에게서 장기적출) 구도중생 2014.10.15 4110
636 남경필 아들, 폭행 혐의로 구속영장 신청 노동자 2014.08.19 4118
635 노동조합의 친구 장순흥 전 부총장, 원전관련 비리로 신문에 나오네. 노동자 2014.11.07 4118
634 일행이 폭행 현장에서 폭행을 저지를 때 적극 만류하지 않아도 폭행 동참 노동자 2014.09.29 4120
633 공무원노조, 설립신고 재반려처분 강력 규탄 조합원 2010.03.04 4136
632 [펌]언론악법 통과 1년후 시리즈 2탄 조합원 2009.07.21 4170
631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18호] 징계협박 파업방해, 형사책임 반드시 물을 것. 발전노조 2009.12.04 4179
630 공공운수노조 택시지부 투쟁기금 마련을 위한 연대주점 file 서원모 2014.04.10 4180
629 남경필 아들, 군에서 가혹행위 가해자 노동자 2014.08.17 4185
628 포스텍이 카이스트보다 나은 점 하나 노동자 2014.10.22 4188
627 코뮤니스트 4호, 붉은글씨 2호가 나왔습니다. file wjsakd 2014.05.03 4196
626 [성명서]김영천 감사의 『부당노동행위』를 규탄한다! 관리자 2014.08.19 4213
625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 선본 출정식 이대식 2014.11.11 4218
624 2014년 최저임금 7.2% 오른 5,210원으로 결정 노동자 2013.07.05 4224
623 정상철은 희생자가 아닌데. 노동자 2014.05.13 4249
622 (정보) 10월부터 시행되는 상식 노동자 2013.10.14 4267
621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웹진3호 file 이대식선본 2014.11.17 4282
620 폭행 교수 불구속 기소 검찰 송치 노동자 2014.08.22 4287
619 사필귀정이구만 노동자 2013.06.05 4288
618 카이스트 직원이 억대 연구비 횡령 노동자 2014.10.26 428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