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2008.09.01 00:00

생공투 속보 82호

조회 수 5737 댓글 0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
그동안의 연대에 대해서 감사드립니다.

생명지부는 8월 28일 생공투 회의를 열고
-KAIST 정문 앞 출근투쟁은 재개하지 않기로 하고,
-교과부 앞 1인 시위를 중단하며
-강제통합 저지투쟁 관련 플랭카드는 8월 29일 퇴근 직전에 철거하고
-생공투 속보는 매일 발행하지 않고 사안 발생할 때마다 수시로 배포하기로 결정하였습니다.

투쟁을 중단하는 배경에 대해서는 속보에 대강 나와 있습니다만,
-강제통합의 가장 중요한 진원지였던 청와대가 사실상 통합 아닌 협력방안으로 방향을 선회했다는 사실이 확인되었고,
-교과부 또한 두 기관의 협력방안에 무게를 싣고 있으며,
-공공부문 선진화 방안 2차 발표에서 제외되었고 이후 발표에서도 생명연-KAIST 강제통합은 포함되지 않을 것임이 확실시되는 등의 상황을 종합하여
일단 투쟁은 중단하고 앞으로의 상황을 예의 주시하기로 하였습니다.

투쟁을 지지하고 성원해주신 동지들께 감사드립니다.
특히 출근투쟁에 함께 해 주시고 성원과 격려를 보내주신 KAIST 노동조합 간부와 조합원 동지들께 감사인사를 드립니다.

곧 투쟁이 완전히 마무리되었다는 소식을 갖고 동지들을 만나게 될 것으로 보고,
그 때까지는 수시로 발행되는 투쟁속보를 통해 계속해서 상황을 공유하도록 하겠습니다.

생공투 속보 82호
2008. 8. 29 (금)

[1면]
-<속보> 강제통합 저지 투쟁 전격 중단
어제(8/28) 생공투 회의, 안정적 연구환경 쟁취가 다음 목표

[2면]
-500자 단상: 투쟁 128일째
-연구원 생활의 지혜(16)
부서별 업무(III)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37 [칼럼] KAIST의 미래는 관리자 2007.11.26 9679
636 망향휴게소 노조 투쟁의 진실...(끝까지 읽어주시길) 조합원 2007.11.27 9711
635 조합원 여러분의 의견이 많이 개진되길 바랍니다. 주인장 2007.11.29 9651
634 노조 홈페이지 오픈을 축하합니다. 손형탁 2007.11.30 10213
633 가을에 비가 오는 까닭은.... 날세동 2007.12.06 10013
632 연습--로고자동차... 정상철 2007.12.06 10516
631 노동가요(불나비) 황규섭 2007.12.06 10823
630 노사화합을 위하여... 함용덕 2007.12.06 10629
629 행복을 주는사람 함용덕 2007.12.06 11263
628 조합원들의 자유로운 언로가 되길 박봉섭 2007.12.06 11087
627 노동조합 홈페이지 개통을 축하드립니다. 기온토지 2007.12.11 11456
626 지하철노동자 용변보다 참사... 조합원 2007.12.12 11967
625 사상의 거처 날세동 2007.12.13 12420
624 창립20주년 기념식행사 (동영상) 관리자 2007.12.13 12978
623 정부-공무원노조 `정년연장' 의견접근 익명 2007.12.14 15960
622 조합원게시판 수정요구 익명 2007.12.14 15230
621 재미있는 한자성어(2탄) 야화 2007.12.18 15594
620 재미있는 한자성어(3탄) 야화 2007.12.20 17186
619 재미 있는 한자성어(4탄) 야화 2007.12.21 19667
618 연말 연시를 따뜻하게 나그네 2007.12.24 2374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