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합원마당
  • 조합원마당 
  •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

조회 수 27209 댓글 0
안녕하십니까. 조합원 여러분.
노동조합 위원장 김세동입니다.

지난해 12월 19일 노사는 2007년도 임금협약서를 체결하면서, 가족수당은 '공무원수당 등에 관한 규정'을 준용하여 지급하기로 합의한 바 있습니다. 그후 학교측은 이를 마치 2008년도부터 적용하는 것인양 예산 등의 핑계를 대면서 지급을 유보하여 왔습니다.

노동조합은 여러차례에 걸쳐 학교측에 가족수당 소급분의 조속한 지급을 촉구하면서 원만하게 해결코자 노력해 왔으며, 지난 2월 25일 발행된 "들꽃소식지(63호)"에서도 가족수당 지급에 관하여 언급하면서 미이행시에는 법적조치 등 단호한 대처를 천명하였습니다.

그런데 오늘(2월29일) 아침에 다른 건으로 제 통장을 조회했더니, 가족수당정산분이라는 항목으로 돈이 입급되어 있어서 깜짝 놀랐습니다. (2월28일자로 입금) 노동조합에 가족수당을 지급한다는 통보나 안내도 없이 돈이 입금되어 있었습니다. 인사팀에 확인해보니, 소급분이 지급되었다고 했습니다. 안내문을 전체 직원에게 뿌리라고 말했습니다.

무엇이 캥기길래 돈을 지급하면서도 슬그머니 통장으로 입금을 했을까요? 노사관계는 신뢰가 최우선입니다. 약속한 바를 지키는 것은 당연한 것입니다. 마치 선심쓰는 것처럼, 한 밤중에 도둑이 든 것처럼 당당하게 밝히지 못하는 이면에는 무언가 구린것이 있나봅니다.

노동조합은 앞으로도 대화와 타협을 통한 노사관계를 추구할 것이지만, 우리의 권익을 침해하는 행위에 대해서는 단호하게 대처해 나갈 것입니다. 항상 노동조합에 애정을 가지고 참여와 지지를 부탁드립니다.

좋은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637 꼭 읽어보시기 바랍니다(중국대륙의 살아있는 사람에게서 장기적출) 구도중생 2014.10.15 3747
636 코뮤니스트 4호, 붉은글씨 2호가 나왔습니다. file wjsakd 2014.05.03 3783
635 남경필 아들, 폭행 혐의로 구속영장 신청 노동자 2014.08.19 3786
634 일행이 폭행 현장에서 폭행을 저지를 때 적극 만류하지 않아도 폭행 동참 노동자 2014.09.29 3787
633 노동조합의 친구 장순흥 전 부총장, 원전관련 비리로 신문에 나오네. 노동자 2014.11.07 3810
632 포스텍이 카이스트보다 나은 점 하나 노동자 2014.10.22 3817
631 공공운수노조 택시지부 투쟁기금 마련을 위한 연대주점 file 서원모 2014.04.10 3829
630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 선본 출정식 이대식 2014.11.11 3843
629 남경필 아들, 군에서 가혹행위 가해자 노동자 2014.08.17 3847
628 공무원노조, 설립신고 재반려처분 강력 규탄 조합원 2010.03.04 3852
627 (정보) 10월부터 시행되는 상식 노동자 2013.10.14 3902
626 2014년 최저임금 7.2% 오른 5,210원으로 결정 노동자 2013.07.05 3904
625 [성명서]김영천 감사의 『부당노동행위』를 규탄한다! 관리자 2014.08.19 3905
624 [파업투쟁승리 발전통신18호] 징계협박 파업방해, 형사책임 반드시 물을 것. 발전노조 2009.12.04 3906
623 국가수리과학연구소 노조 소식지 제23호 발행 file NIMSNODONG 2014.09.17 3907
622 국가수리과학연구소 노조 소식지 제23호 발행 file 지나가는이 2014.09.17 3918
621 [성명서] 공공운수노조 이상무위원장의 편파적 정파적 징계행태를 규탄한다. file 경기지역지부 2013.06.19 3919
620 민주노총 대전본부 기호1번 이대식선본 웹진3호 file 이대식선본 2014.11.17 3923
619 정상철은 희생자가 아닌데. 노동자 2014.05.13 3925
618 [펌]언론악법 통과 1년후 시리즈 2탄 조합원 2009.07.21 392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32 Next
/ 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