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공지
  • 알림/공지 
  •  조합소식

조합소식



노동부가 실업급여 기금인 고용보험기금에서 2천억 원을 빼내 으리으리한 직업체험관을 짖고 있다고 한다. 경기도 분당에 들어설 ‘잡 월드’란 명칭의 이 건물은 대지가 무려 2만5천 평이고 2009년에 착공해 내년 3월이면 완공할 예정이다. 노동부에 따르면 청소년들에게 다양한 일자리를 체험하도록 해 올바른 직업관을 심어주기 위한 것이 그 취지라고 한다. 그러나 비까번쩍한 이 사업은 발상에서부터 자금의 출처 그리고 사업의 효과에 이르기까지 하나같이 어처구니가 없다.
  

우선, 무리한 사업을 벌이다보니 엉뚱하게도 실업자에게 돌아갈 실업급여를 축냈다. 2천억 원이면 실업자 5만5천여 명을 지원하거나 250만 저임금노동자의 최저임금을 현실화시키고도 남을 돈이다. 가뜩이나 실업급여의 고갈 우려가 나오는 판에 그런 돈을 실효성이 의심되는 호화판 건물에 쏟아 붓는다는 것을 누가 이해한단 말인가. 발상도 문제다. 청소년들이 직업의 성격을 몰라서 청년실업이 느는 것이 아니지 않는가. 노동부는 진정 청년실업이 당사자의 잘못된 인식 때문이라고 보는지 묻고 싶다. 이번 사업의 모델이 된 일본에서도 이미 혈세만 낭비한 사업으로 판명 났다 하니 노동부의 꿍꿍이가 의심스럽다. 만일 일부의 우려처럼 노동부 전현직 임직원들의 낙하산 일자리를 마련할 속셈이라면 경악할 일이 아닐 수 없다. 그러려고 노동부는 고용노동부로 개명했단 말인가. 


청소년들에게 바른 직업관을 심어주기 위해서라면 우선 노동의 소중함을 일깨워주기 바란다. 최저임금이 평균임금이 돼버리고 그조차 제대로 받지 못하거나 떼이는 아르바이트 여건부터 노동부는 살펴야 한다. 또한 최소한의 노동인권조차 제대로 알려주지 않는 교육체계부터 바로 세우는 것이 먼저다. 요즘 노동부가 도무지 무슨 일을 하는지 국민들은 혼란스럽다. 노동부는 언제까지 노동자들을 외면하며 사용자와 정부 관료들의 배불릴 일에만 몰두할 심산인가. 반성을 촉구하기도 이젠 지칠 지경이다.


 


2011. 3. 1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66 후보자 출마의 변(제 12대 집행부 임원선거) 관리자 2009.05.21 5901
165 행정동앞 잔디밭 현수막 설치 전경 관리자 2010.08.23 4439
164 한국화학(연) 부설 안전성평가연구소 민영화 저지 투쟁배경 및 경과 관리자 2009.06.25 4508
163 한국 대표단 ILO 기습시위 관리자 2013.06.14 5982
162 투표일정공고(제 12대 집행부 임원선거) 관리자 2009.05.21 4575
161 창립20주년 행사 성황리에 마쳐... 관리자 2007.12.11 4771
160 직급별 정년차별 시정요구해... 관리자 2008.08.23 5139
159 제2008-2회(임시)대의원대회 소집 공고 관리자 2008.04.01 4706
158 제17집행부 노동조합 임원선거 공고 file 5377 2019.05.20 2554
157 제17대 집행부 임원선거 입후보자단 등록 공고 file 5377 2019.05.31 2700
156 제14대 임원 당선사례 관리자 2013.05.31 4059
155 제13대 임원 당선 인사 관리자 2011.05.31 5828
154 제12대 집행부 임원선거 당선사례 관리자 2009.05.29 4549
153 제 2009-5회 임시대의원대회, 2009 임금인상(안) 확정 관리자 2009.10.12 4667
152 제 12대 집행부 임원선거 당선확정 공고 관리자 2009.05.27 4484
151 제 12대 김세동 위원장 취임사 전문 관리자 2009.07.13 4763
150 정기대의원대회 개최 공고 file 5377 2015.07.17 7664
149 자연과학동권역 대의원 입후보자 등록 공고 관리자 2010.08.09 3963
148 입후보자단 공고(제 12대 집행부 임원선거) 관리자 2009.05.21 4438
147 외부용역의뢰등 직급단일화 추진틀 노사합의 관리자 2009.04.13 437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Next
/ 9